최종편집 : 2022-08-18 00:37 (목)
이서 혁신도시, 다음달 5일까지 사회적거리두기 3단계
상태바
이서 혁신도시, 다음달 5일까지 사회적거리두기 3단계
  • 서병선 기자
  • 승인 2021.08.23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혁신도시 지역은 3단계, 이외 지역은 2단계로 나눠 적용


완주군(군수 박성일)은 정부와 전북도 방침에 맞춰 이달 23일부터 다음달 5일까지 ‘혁신도시 3단계, 외 지역 2단계’의 ‘혁삼외이 단계’를 2주 동안 연장하기로 했다.

23일 완주군에 따르면 국내 1일 확진자 수가 2000명대로 올라서고 비수도권도 신규 확진자가 지속해 700명대를 이어가는 등 4차 대유행 위기가 가시지 않아 ‘이서 혁신도시 3단계, 이외 지역 2단계’의 사회적 거리두기를 다음달 5일까지 2주 동안 연장하기로 했다.

3단계가 적용되는 이서 혁신도시의 경우 50인 이상 행사와 집회가 금지되며, 식당과 카페는 밤 10시 이후 포장배달만 허용된다. 유흥시설과 노래연습장, 목욕장업 등은 밤 10시 이후 운영이 아예 제한된다. 실내체육시설은 샤워실 운영이 금지되며 수영장은 밤 10시 이후 운영이 제한된다.

또한 종교시설은 수용인원의 20%만 가능하며, 실외행사는 가능하지만 50인 미만으로 허용된다. 이번에 강화된 방역 수칙에는 거리두기 3단계에서 편의점과 야외 테이블 음식 취식 금지 규정이 추가됐다. 기존 거리두기 규정에서 식당·카페에서 오후 10시 이후 취식이 금지되자 편의점과 야외 테이블에서 야간에 음식을 먹는 사례가 많아져 식당·카페와의 형평성 문제와 방역 사각지대라는 지적이 제기된 데 따른 것이다.

2단계가 적용되는 이서 혁신도시 이외의 지역은 100인 이상의 행사나 집회가 금지되며, 유흥시설 역시 24시 이후 운영이 제한된다. 또 식당과 카페는 24시 이후 포장배달만 허용되며, 노래연습장은 24시 이후 운영이 제한된다.

2단계 지역의 종교시설은 수용인원의 30% 안에서 좌석 두 칸 띄우기를 해야 하며, 실외행사는 가능하지만 100인 미만만 허용된다.

완주군은 이서 혁신도시 3단계와 그 외 지역 2단계 적용 등 이른바 ‘혁심외이 단계’가 적용되는 만큼 부서별 관련시설의 거리두기 방역수칙 현장점검을 강화하고 사적모임 예외적용 사항 등을 안내해 나가기로 했다./완주=서병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세종 에버파크’, 현대건설 시공 예정으로 눈길
  • 전주 평화동에 명품아파트 들어선다!
  • ‘무보직 사무관제’ 도입 놓고 공직사회 ‘술렁’
  • [칼럼] 기미 및 주근깨 등 잡티, 레이저 토닝 시 주의할 것은?  
  • 전북도 첫 ‘무보직 사무관’ 도입....팀장직위 절반 사라진다
  • 광주 ‘선운 더브이 레브리티' 7월 29일 오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