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2-03 00:35 (금)
군산시, 외국인 근로자 코로나19 진단검사 당부
상태바
군산시, 외국인 근로자 코로나19 진단검사 당부
  • 김종준 기자
  • 승인 2021.08.11 1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산시가 관내 외국인 근로자에 대해 코로나19 진단검사를 실시할 것을 당부하고 나섯다.

 

11일 백종현 군산시보건소장은 지난 10일 베트남, 우즈베키스탄 출신 외국인 근로자 다수가 코로나19에 확진됐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시는 외국인 근로자의 경우 집단생활을 하는 경우가 많아 타지역, 외지인 등과 접촉한 경우 증상 유무에 관련 없이 코로나19 진단검사를 실시할 것을 당부했다.

 

또 유학생, 교사·강사, 근로자 등 등록 외국인들에 대한 코로나19 검사를 독려할 방침이다.

 

특히, 2학기 개강을 맞아 입국을 시작하고 있는 외국인 유학생들에 대한 검사 및 자가격리를 실시하고 있으며 추후 입국하는 유학생들에 대한 관리에도 총력을 다 할 예정이다.

 

백종현 소장은 최근 내외국인을 불문하고 코로나19 최대 위기에 처해 있다면서 사업주 등 관련자께서는 외국인들의 안전을 위해 예방 차원의 검사를 독려해 주시고 개인위생 관리 등 방역수칙 준수를 철저히 해달라고 당부했다.

 

군산=김종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주대 공연방송연기학과 졸업작품 공연 '오보' 개최
  • 단지형 타운홈 '라피아노 천안아산’, 새로운 주거 공식 ‘건축공학’ 제시
  • DSR 규제 막차...‘부평역해링턴플레이스’ 분양 눈길
  • 기획)김제시, 산업단지 상생발전 전략 모색으로 지역성장거점 육성 박차
  • ‘업리치’, 업비트 인공지능(AI) 코인 자동매매 프로그램 정식 출시
  • (칼럼) 근골격계 통증 질환 치료 ‘프롤로 주사’ 주의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