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2-04 13:04 (토)
휴비스 전주공장, ‘탄소 다이어트 2021’ 추진...탄소 중립 실천 본격화
상태바
휴비스 전주공장, ‘탄소 다이어트 2021’ 추진...탄소 중립 실천 본격화
  • 김명수 기자
  • 승인 2021.08.10 16: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휴비스 전주공장 전경. 휴비스 전주공장은 사업장 내 생산/사무 활동에 사용되는 연료와 전기, 설비, 용품 등 모든 부분에서 온실가스 발생을 최소화하기 위해 ‘탄소 다이어트 2021’ 캠페인을 진행한다.
휴비스 전주공장 전경. 휴비스 전주공장은 사업장 내 생산/사무 활동에 사용되는 연료와 전기, 설비, 용품 등 모든 부분에서 온실가스 발생을 최소화하기 위해 ‘탄소 다이어트 2021’ 캠페인을 진행한다.

화학 섬유소재 전문기업 ‘㈜휴비스 전주공장’은 탄소중립 2050 실천을 위해 ‘휴비스 탄소 다이어트 2021’을 슬로건으로 내세우고 ESG 경영에 박차를 가한다고 10일 밝혔다. 

탄소중립 2050은 화석연료 사용 등으로 배출되는 온실 가스를 최대한 줄이고, 나무를 심거나 청정에너지 분야에 투자함으로써 실질적인 탄소 배출량이 ‘Zero’가 되도록 하는 것을 말한다.

휴비스 탄소 다이어트 2021은 사업장 내 생산·사무 활동에 사용되는 연료와 전기, 설비, 용품 등 모든 부분에서 온실가스 발생을 최소화하기 위해 추진되는 캠페인이다. 

이를 위해 휴비스 전주공장은 올해 초 ‘에너지 위원회’를 신설하고 ▲에너지 효율 고도화 ▲친환경 에너지 사용 확대 ▲폐수 처리장 메탄 가스 재활용 ▲생산공장 폐열 회수 사용 등 탄소배출 저감 활동을 진행하고 있으며, 고효율 설비 도입과 친환경 신재생 에너지로의 전환 등 지속적인 탄소중립 실천 방안을 모색할 계획이다.

더불어 전주공장 사내 임직원을 대상으로 ‘탄소절감 아이디어 공모전’을 매년 실시하고, 선발된 아이디어를 사무실과 생산현장에 적용해 임직원과 임직원 가족이 일상에서 쉽게 탄소절감을 실천할 수 있도록 장려할 예정이다. 

이번 캠페인의 일환으로 휴비스 전주공장은 지역사회 환경 보호와 CSR 연계를 통한 탄소중립 활동도 펼치고 있다. 

임직원과 임직원 가족이 소속된 ‘자연사랑 동호회’는 전주 인근 환경 정화 활동으로 매년 하천 주변 청소 및 제초 작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전북지역 초·중학생을 대상으로 매년 ‘자연사랑 파란마음 글그림축제’를 개최하는 등 지역민의 탄소중립 실천 활동을 돕고 있다. 

또한, 휴비스는 매립 시 3년 내에 저절로 분해돼 사라지는 생분해 폴리에스터 섬유 ‘에코엔’을 국내 최초로 상업화하고, 폐 PET병 리사이클 칩 생산이 가능한 자체 설비를 구축해 리사이클 원사를 생산하는 등 친환경 제품 선도 기업으로서의 입지를 더욱 강화하고 있다.

휴비스 전주공장 관계자는 “이번 휴비스 탄소 다이어트 2021 캠페인을 통해 탄소 중립 실천에 대한 계획을 구체화하고 적극적으로 실행해 나갈 것”이라며 “앞으로도 탄소중립 관련 내부조직을 고도화해 지역사회와 함께 더불어 성장하는 기업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김명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주대 공연방송연기학과 졸업작품 공연 '오보' 개최
  • 단지형 타운홈 '라피아노 천안아산’, 새로운 주거 공식 ‘건축공학’ 제시
  • DSR 규제 막차...‘부평역해링턴플레이스’ 분양 눈길
  • 기획)김제시, 산업단지 상생발전 전략 모색으로 지역성장거점 육성 박차
  • (칼럼) 근골격계 통증 질환 치료 ‘프롤로 주사’ 주의사항
  • 인공지능 메타버스 시대 미래의 정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