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9-22 22:58 (수)
익산시, 부설주차장 위법행위 집중단속
상태바
익산시, 부설주차장 위법행위 집중단속
  • 정영안 기자
  • 승인 2021.07.28 12: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익산시는 부설주차장 관리실태점검에 나선다고 28일 밝혔다.

시는 오는 8월부터 11월말까지 3개월간 부설주차장 타용도 사용 근절을 위해 건축물 부설주차장의 불법 용도변경 등 위법행위 합동단속을 실시한다.

부설주차장 타용도 사용이란 주차장 내 물건을 적치하거나 불법 시설물을 설치해 다른 용도로 사용하는 행위와 주차장 진·출입구를 막는 등 주차장 본래 기능을 훼손하는 것을 말한다.

시는 2개 전검반을 편성해 관내 부설주차장의 무단 용도변경과 같은 위법행위를 집중단속하고, 경미한 위반행위는 현지에서 시정 조치할 계획이다.

특히 주차장 이용이 잦은 대형음식점, 판매시설 부설 주차장 내 물건을 쌓아놓는 등 창고로 활용하는 사례를 비롯해 고정물 설치, 주차구획선 임의변경 등을 집중 점검한다.

이번 집중단속 기간에 적발된 경우 위반자에게는 1,2차 원상회복 시정명령 절차를 거친 후 미 이행시 주차장법에 따른 이행강제금을 부과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건물주들은 자신의 땅이라는 이유로 부설주차장 용도를 임의로 변경하는 경우가 많으나, 이는 위법한 행위이며, 건축물 사용승인 받을 때 제출했던 대로 부설주차장을 운영해야 한다건축주나 관계자가 자진해서 불법 부설주차장을 시정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익산=정영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이마트 전주 덕진구 송천동에 에코시티점 오픈
  • 2020년 본인부담액상한액 사후환급금 지급 받으세요
  • 헬기 이착륙시 2차 안전사고에 주의하자
  • (칼럼)기미 등 색소 질환, 레이저 피코토닝 시 중요한 것은?
  • 라피아노 등 전성시대 맞은 ‘프리미엄 브랜드’ 타운홈 단지 시장 주목
  • 심장 초음파 검사 건강보험 급여 확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