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9-22 22:58 (수)
군산시, 화학사고 대피장소 안내표지판 시범사업 선정
상태바
군산시, 화학사고 대피장소 안내표지판 시범사업 선정
  • 김종준 기자
  • 승인 2021.07.27 14: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군산대 체육관 등 23곳 선정

 

군산시가 환경부 주관 화학사고 대피장소 안내표지판 설치 시범사업에 선정돼 지난 26일 화학사고 대피장소 안내표지판을 설치했다.

 

화학사고 대피장소는 화학물질 유·누출로 주민대피 명령이 발령될 경우, 지역주민이 긴급하게 대피해 인체 노출 등의 위험으로부터 신체를 보호할 수 있는 실내 대피장소다.

 

시는 관내 유해화학물질 취급 사업장과의 거리를 최소 3km 이상 확보하고 취급물질, 수용가능 인원, 접근성 등을 고려해 군산대 체육관 등 23곳을 화학사고 대피장소로 선정했다.

 

화학사고 대피장소는 시 홈페이지, 군산시 화학물질관리지도 앱 및 SNS 등을 통해 시민 누구나 쉽게 확인할 수 있도록 홍보할 계획이다.

 

차성규 환경정책과장은 앞으로도 시는 화학물질의 정보, 안전한 대피요령 등 꾸준한 시민홍보를 강화해 화학사고로부터 안전한 군산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군산=김종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이마트 전주 덕진구 송천동에 에코시티점 오픈
  • 2020년 본인부담액상한액 사후환급금 지급 받으세요
  • 헬기 이착륙시 2차 안전사고에 주의하자
  • (칼럼)기미 등 색소 질환, 레이저 피코토닝 시 중요한 것은?
  • 라피아노 등 전성시대 맞은 ‘프리미엄 브랜드’ 타운홈 단지 시장 주목
  • 심장 초음파 검사 건강보험 급여 확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