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9-22 22:58 (수)
군산사랑상품권 ‘이제는 편리한 군산사랑카드가 대세’
상태바
군산사랑상품권 ‘이제는 편리한 군산사랑카드가 대세’
  • 김종준 기자
  • 승인 2021.07.26 15: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다음달 중순부터 농협·전북은행에서 신협·새마을금고까지 발급처 확대 발행
- 가입자 1만2,400여명 집계

 

군산사랑상품권과 연계된 군산사랑카드 발급처가 다음달 중순부터 농협, 전북은행에서 신협, 새마을금고까지 확대된다.

 

시에 따르면 군산사랑상품권은 전년과 동일하게 올해 총 5천억원을 발행한 가운데 발행비용 절감을 위해 종이상품권은 전년 대비 22% 줄여 3천억원, 모바일과 카드상품권은 2천억원으로 확대 발행했다.

 

위축된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상반기에 연간 발행액의 60%인 3천억원을 발행·판매 완료했고, 조기 소진을 예방하기 위해 7월 1일부터 1인당 구매한도를 70만원에서 50만원으로 조정하기도 했다.

 

특히, 작년 9월 출시된 군산사랑카드는 현재 1만2,400여명이 가입하는 등 이용자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이는 모바일가맹점 등록 여부와 상관없이 모든 군산사랑상품권 가맹점에서 사용할 수 있고, 모바일 또는 은행에서 교통카드처럼 편하게 충전이 가능하기 때문이다.

 

현재 카드 발급과 충전은 농협과 전북은행에서 가능하지만, 8월 중순부터는 신협과 새마을금고로 확대됨으로써 75개 지역화폐 판매점에서 충전이 가능하다.

 

강임준 시장은 “군산사랑카드가 시민의 관심과 편리성으로 이용자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이용자와 지역상인 모두가 상생할 수 있는, 지역경제와 더불어 성장하는 상품권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역경제 위기를 극복하고 지역 자금의 역외유출을 방지하기 위해 2018년 9월 발행을 시작한 군산사랑상품권은 지금까지 1조3천억원을 발행해 골목상권 활성화 및 코로나19 극복에 기여하고 있다.

 

군산=김종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이마트 전주 덕진구 송천동에 에코시티점 오픈
  • 2020년 본인부담액상한액 사후환급금 지급 받으세요
  • 헬기 이착륙시 2차 안전사고에 주의하자
  • (칼럼)기미 등 색소 질환, 레이저 피코토닝 시 중요한 것은?
  • 라피아노 등 전성시대 맞은 ‘프리미엄 브랜드’ 타운홈 단지 시장 주목
  • 심장 초음파 검사 건강보험 급여 확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