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9-18 11:18 (토)
코로나시대 교육격차, 대학생 일자리로 해소한다
상태바
코로나시대 교육격차, 대학생 일자리로 해소한다
  • 김종준 기자
  • 승인 2021.07.24 15: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군산시 여름방학 대학생 일자리사업, 지역아동센터서 학습멘토 역할 기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교육격차 심화 우려 속에 군산시가 대학생 일자리사업을 통해 교육격차 해소에 나선다.

 

시는 26일부터 4주간 지역아동센터 등 아동복지시설에 대학생 55명을 파견해 초등 및 중학생의 학습을 집중 지원키로 했다.

 

이들은 공공일굼터 여름방학 대학생 일자리사업참여자로 주중 하루 4시간씩 관내 20개 아동복지시설에서 105명의 아동을 전담해 다양한 교육 및 정서 지원 활동을 펼치게 된다.

 

특히, 효과적인 사업추진을 위해 아동들에게 학습 멘토 필요 여부와 지도과목에 대한 사전 수요조사를 진행했으며, 그 결과에 따라 아동의 특성에 맞춰 대학생과 아동 1:1 또는 1:2로 연결해 추진한다.

 

대학생 공공일굼터사업은 방학 동안 사회활동에 참여해 일 경험을 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지난해부터 여름·겨울방학으로 나눠 연 2회 진행되고 있다.

 

올 여름방학 사업에 선발된 대학생 총 136명 중 아동학습지원에 배치된 인원을 제외한 81명은 코로나 생활 방역 및 재난지원금 등 공공행정 분야 업무보조로 배치돼 일 경험을 쌓을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방학을 활용한 대학생 일 경험 사업은 공공기관 직무체험을 통해 진로를 탐색해 볼 수 있는 좋은 기회여서 대학생들에게 매우 호응이 높은 사업이다고 말했다.

 

군산=김종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이마트 전주 덕진구 송천동에 에코시티점 오픈
  • 부영그룹, 가을장마 및 태풍 대비 재해 예방 위해 선제적 대비
  • 2020년 본인부담액상한액 사후환급금 지급 받으세요
  • 헬기 이착륙시 2차 안전사고에 주의하자
  • (칼럼)기미 등 색소 질환, 레이저 피코토닝 시 중요한 것은?
  • 8월 분양, 삼성동 ‘위레벤646’… 도시형생활주택에 한강 조망권까지 누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