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9-27 17:42 (월)
전북대 수의대 졸업생들, 후배 사랑 '훈훈'
상태바
전북대 수의대 졸업생들, 후배 사랑 '훈훈'
  • 김영무 기자
  • 승인 2021.07.23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거 자신들의 어려움을 후배들은 겪지 않길 바라는 선배들의 정이 전달돼 훈훈한 감동을 주고 있다. 전북대학교 수의대를 졸업한 정지모(04학번)·정예찬(05학번)·정은석(07학번)·김경은(09학번)씨는 대학원생 시절 ‘수의영상의학교실’에서 함께 동고동락한 선·후배 사이다.

학부와 대학원 졸업 후 각자 다른 곳에서 다른 삶을 살고 있는 이들이 오랜만에 ‘전북대’라는 이름으로 재회했다. 자신들의 청춘을 불태웠던 실험실에 선물을 안겨주기 위해서다. 네 명이 십시일반 모은 2천500만 원의 기금을 그들이 수학한 수의대 영상진단실 지정 기금으로 기부했다.

이들이 유독 영상진단실에 기부를 결심한 것은 대학원 시절로 거슬러 올라간다. 당시 지도교수였던 이기창 교수의 물심양면 지원과 지도가 더해져 지금 한층 성장한 자신들의 모습이 있을 수 있었고 후배들이 더 여유 있는 환경에서 공부했으면 하는 바람때문이라고.

당시 자신들이 겪었던 어려움을 후배들에게는 물려주지 않기 위해 그리고 자신들의 성장에 큰 축이 되어 주었던 이기창 교수 은혜에 감사하는 마음을 담아 사회인이 되어 돈을 벌면 꼭 실험실에 기부를 하겠다고 결심했었던 그들이다. 이후 하나 둘 사회에 나가 활동하면서 이같은 생각들을 실천하기 위해 각자 가능한 범위에서 기금을 마련했다.

마침 올해 수의대 개교 70주년을 맞아 그동안 갖고 있던 생각을 실천에 옮기기로 했다. 정지모 씨는 “같은 실험실 선후배들이 이전을 회상하며 마음을 모아 후배들을 위한 교육환경 개선과 인재양성에 힘을 보태기 위해 기금을 마련하게 됐다”며 “후배들이 보다 나은 환경에서 학업과 연구 활동을 이어나가길 바라고, 졸업 후 사회에 나갔을 때 또 다른 후배들을 위해 베풀 수 있는 선배로 성장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김영무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이마트 전주 덕진구 송천동에 에코시티점 오픈
  • 2020년 본인부담액상한액 사후환급금 지급 받으세요
  • 심장 초음파 검사 건강보험 급여 확대
  • (칼럼)기미 등 색소 질환, 레이저 피코토닝 시 중요한 것은?
  • 헬기 이착륙시 2차 안전사고에 주의하자
  • 라피아노 등 전성시대 맞은 ‘프리미엄 브랜드’ 타운홈 단지 시장 주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