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9-21 18:48 (화)
진안군·국립전주박물관·K-water 업무협약 체결
상태바
진안군·국립전주박물관·K-water 업무협약 체결
  • 김태인 기자
  • 승인 2021.07.21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담댐 완공 20주년 특별전 등 기념사업 공동주

진안군(군수 전춘성)은 21일 군청 상황실에서 국립전주박물관(관장 홍진근), K-water 용담댐지사(지사장 김종래)와 용담댐 완공 20주년을 기념하는 사업을  공동추진 하기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금년 용담댐 완공 20주년을 맞이함에 따라 진안의 역사·문화, 이주민의 삶과 추억, 용담댐과 수자원에 대한 미래지향적 발전상 등을 재조명하기 위한 사업 등을 공동으로 추진하기 위해 열렸다. 
협약을 통해 용담댐 완공 20주년을 기념하는 특별전 개최, 도록제작, 사회교육프로그램등이 추진된다. 
먼저 오는 8월 말 국립전주박물관에서는 특별전을 갖고 진안 용담지역의 역사문화자료와 발굴조사 출토 유물을 비롯해 수몰 전 마을과 지역민의 모습을 담아낸 예술작품, 생활용품 등을 전시할 계획이다. 
순회전으로 기획된 특별전은 이어 금년 12월 말에는 진안역사박물관으로 자리를 옮겨 전시가 이어질 예정이다. 
더불어 전시자료와 내용을 종합하는 도록을 제작해 연구·기록 자료로 활용할 것이며 지역민들이 전시와 용담댐을 함께 체험할 수 있는 사회교육프로그램도 진행될 계획이다.   
지난 2001년 국내 5번째 규모로 완공된 용담댐은 전북과 충남 일부지역의 생활용수와 공업용수 등을 안정적으로 공급하고 있는 다목적 댐으로, 용담댐 건설로 형성된 용담호는 전북도민의 생명수로 여겨지고 있는 등 그 중요성이 더욱 강조되고 있다. 
전춘성 진안군수는 협약식에서 “용담댐 완공 20주년을 맞이해 추진되는 이번 행사를 통해 다시 한번 지역민들이 용담댐의 중요성에 대해 제고하고, 용담댐에 대해 잘 알아가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지역의 역사문화와 이주민들의 삶을 이해하고 공감해 이를 토대로 지역발전을 추구할 수 있는 계기가 함께 마련되도록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이마트 전주 덕진구 송천동에 에코시티점 오픈
  • 부영그룹, 가을장마 및 태풍 대비 재해 예방 위해 선제적 대비
  • 2020년 본인부담액상한액 사후환급금 지급 받으세요
  • 헬기 이착륙시 2차 안전사고에 주의하자
  • (칼럼)기미 등 색소 질환, 레이저 피코토닝 시 중요한 것은?
  • [칼럼]사랑니 발치, 무조건 해야 하는 걸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