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9-21 18:48 (화)
전북문화관광재단, 예술인 의료비 지원사업 추진
상태바
전북문화관광재단, 예술인 의료비 지원사업 추진
  • 김영무 기자
  • 승인 2021.07.20 16: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라북도문화관광재단(대표이사 이기전)이 코로나19의 장기화 및 의료 사각지대에 놓여 있는 도내 예술인에게 창작활동의 지속성과 안전성을 보장하기 위해 예술인 의료비(검진비) 지원 사업 추진에 나섰다. 지난 16일부터 접수가 시작된 이번 지원대상은 공고일 기준(2021. 7. 16.) 전라북도에 거주하고 있는 만 65세 이상의 예술인으로 예술활동증명이 완료된 자다. 또한 2021년 기준 중위소득 범위 내에서 기준 이하의 소득을 가지고 있는 예술인이다.

지원내용은 검진대상 예술인이 도내 건강검진센터를 보유한 종합병원에서 검사를 진행하면 재단에서 해당 기관에 직접 지원비를 입금하는 방식으로 예술인 1인당 30만 원씩 총 50명에게 올해 처음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접수 방법은 이메일(jb_7445@hanmail.net) 신청 또는, 전라북도 예술인복지증진센터(전북예술회관 1층)에 직접 방문이며 선착순 접수이다.

대상에서 제외되는 경우는 공고일 기준(2021. 7. 16.) 만 65세 미만이거나, 도내에 주소지를 두지 않은 예술인 그리고 예술활동증명 미완료자, 기준중위소득을 초과한 예술인 및 국·공립 문화예술기관 소속 상근 예술인이다. 이기전 대표이사는 “코로나19의 장기화로 경제적인 어려움에 놓여 있는 도내 예술인들에게 올해 처음으로 시작하는 이 사업의 조금이나마 위로가 되었으면 하고, 향후 예술활동증명이 미완료된 예술인들에게도 기회를 줄 수 있도록 지원 체계 구축에 노력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편 공고는 전라북도문화관광재단 누리집(http://www.jbct.or.kr) 열린 광장에서 볼 수 있으며 자세한 내용은 전라북도예술인복지증진센터(230-7428, 7448)로 문의하면 된다. 김영무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이마트 전주 덕진구 송천동에 에코시티점 오픈
  • 부영그룹, 가을장마 및 태풍 대비 재해 예방 위해 선제적 대비
  • 2020년 본인부담액상한액 사후환급금 지급 받으세요
  • 헬기 이착륙시 2차 안전사고에 주의하자
  • (칼럼)기미 등 색소 질환, 레이저 피코토닝 시 중요한 것은?
  • [칼럼]사랑니 발치, 무조건 해야 하는 걸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