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9-24 16:51 (금)
순창군, 민선7기 3주년 맞는 7월 중 월례조회
상태바
순창군, 민선7기 3주년 맞는 7월 중 월례조회
  • 손충호 기자
  • 승인 2021.07.01 15: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군청 계장 등 100여명 참석해 조촐하게 보내 -

 

 순창군이 지난 1일 민선 7기 3주년을 맞는 특별한 날이지만 별다른 행사없이 월례조회로 대체하며 차분하게 보냈다. 이날 월례조회는 군청 3층 대회의실에서 황숙주 순창군수를 비롯해 실.국.과.원.소장과 각 부서 계장급 공무원 100여명이 참석했다. 
 1일부터 새로운 사회적 거리두기가 적용되면서 참석인원이 500명까지 가능하지만 사회적 분위기를 감안해 100명만 참석시켜 진행했다. 
 이날 황숙주 순창군수는 지난 10년간 함께 쉼없이 달려와 준 소속 공무원들을 격려했다. 황 군수는 올해도 어느 덧 절반이 지나가고 이제 임기도 1년여 밖에 남지 않았다며 시간이 참 빠르게 지나가고 있음을 실감한다고 말했다.
 그는 푸드사이언스관과 발효미생물산업화센터 개관 등 코로나19라는 세계적인 재난상황속에서도 차분히 미래 성장동력인 발효테마파크 조성이 제 속도를 내며 진행됐다고 밝히며 지난 3년의 성과를 되돌아봤다. 
 그는 “국도 21호선 시설개량사업이 예타면제 사업으로 확정된 것이 가장 기억에 남고, 뜻 깊게 생각한다”면서 “도로가 완공되면 쌍치, 복흥 주민들이 순창읍으로 오가는 교통편이 편리해져 이제는 순창으로 하나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그는 “현재 조성하고 있는 투자선도지구의 발전이 미래 순창 100년을 책임질 새로운 먹거리가 되고, 생계터전이 될 것”이라며, “마무리가 잘 될 수 있도록 공무원 여러분이 최선을 다해달라”고 말했다.
 아울러 그는 어암 신경준 선생의 글귀인 ‘천하의 일은 모두 내 직분일 것이다. 한 가지 일이라도 다 하지 못한 것은 나의 수치요.’를 인용하면서 “순창에서 일어나는 일이 모두 내 일이라고 생각하고 전략적 사고를 갖고 진화하는 공무원이 되어주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모범공무원으로 재무과 이태호 세정계장과 보건사업과 구미경 주무관이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하기도 했다. 순창=손충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이마트 전주 덕진구 송천동에 에코시티점 오픈
  • 2020년 본인부담액상한액 사후환급금 지급 받으세요
  • (칼럼)기미 등 색소 질환, 레이저 피코토닝 시 중요한 것은?
  • 헬기 이착륙시 2차 안전사고에 주의하자
  • 심장 초음파 검사 건강보험 급여 확대
  • 라피아노 등 전성시대 맞은 ‘프리미엄 브랜드’ 타운홈 단지 시장 주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