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0-19 03:08 (화)
전북교육청, 공론활성화 통한 학교자치 역량강화
상태바
전북교육청, 공론활성화 통한 학교자치 역량강화
  • 김영무 기자
  • 승인 2021.06.29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라북도교육청(교육감 김승환)이 공론 활성화를 통한 학교자치 역량 강화를 추진하고 있다. 도교육청은 지역별로 초·중·고 학교장과 교감 중 희망자 (지역별 20~30명)를 대상으로 학교자치 역량 강화 연수를 각각 4일간 총 12시간에 걸쳐 진행하고 있다고 29일 밝혔다. 

전주는 지난 14~18일까지, 임실은 21~25일까지 운영됐으며 장수와 고창은 28일부터 오는 7월 2일까지 운영될 예정이다. 이번 연수는 교무회의 활성화를 위한 토론으로 소통하는 참여적 교무회의 모델을 구축하고, 학교 내 회의의 효율적인 개선 방법과 학교 공동체의 원활한 소통을 이끌어가는 리더의 공적 말하기 역량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주요 내용은 ▲토론으로 소통하는 교무회의  ▲퍼실리테이션 기반 토의식 회의  ▲리더의 소통하는 공적 말하기  ▲민원과 언론 등에 대한 학교의 공적 대응 등이다. 연수에 참여한 학교장과 교감은 “학교 업무와 연수를 병행하는 강행군의 일정이었지만 학교 구성원들이 함께 모여 의논하고 소통하며 결정을 실행하는 공론 활성화를 통해 학교자치의 역량을 키우는 유익한 시간이었다”고 평가했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공론에 참여한다는 것은 의사결정의 주체가 되는 것이다. 학교에 공론이 활성화돼 이에 참여하는 구성원이 많아질수록 자율적이고 주도적인 학교풍토와 학교자치가 안착되어 학교의 교육력이 향상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영무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안호영 의원, ‘삼겹살 갑질’ 등 지역문제 연속 해결 호평
  • 가정폭력에 이혼한 친모 “친부가 두딸도 폭행" 주장
  • ‘브랜드’가 만드는 새로운 단지형 타운홈 패러다임…양주 옥정신도시 ‘라피아노 스위첸 양주옥정’ 주목
  • 집값 상승, 대출규제에 지역주택조합 아파트 반사이익 ‘이수역 동작 하이팰리스 3차’ 관심
  • 편평사마귀, 정확하게 알고 치료하자!
  • [칼럼]재발 잦은 신경성위염 원인, ‘담 독소’ 의심해봐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