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7-24 16:15 (토)
김제시의회, 지평선산단 폐기물처리시설 관련 행정사무조사 돌입
상태바
김제시의회, 지평선산단 폐기물처리시설 관련 행정사무조사 돌입
  • 임재영 기자
  • 승인 2021.06.25 2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두기 김제시의회 산업단지 폐기물 특위 위원장
박두기 김제시의회 산업단지 폐기물 특위 위원장

 

김제시의회(의장 김영자)가 백산면 지평선산업단지 폐기물처리시설에 대한 행정사무조사에 나설 예정이어 주목되고 있다.

이는 제250회 정례회에서 지평선산업단지 폐기물처리시설 행정사무조사 특별위원회를 구성하고, 행정사무조사 계획을 승인해 지난 24일부터 특별조사위원회 활동을 시작해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특별위원회는 집행부의 지평선산단 폐기물처리시설 소송의 문제점과 특수법인 지앤아이(주)의 토지매매 특혜의혹 및 사후조치 등에 관한 전반적인 사항에 대해 행정사무조사를 실시해 폐기물처리시설 설치에 대한 개선방안 및 대책을 모색할 예정이다.

박두기 특별위원장은 “특위를 통해 각종 의혹들을 철저히 조사해 정확하고 객관적인 사실 관계를 규명해 김제시민의 생존권을 위협하는 사항에 엄중히 대처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특별위원회는 박두기 위원장과 이정자 부위원장을 비롯 김영자(마)·정형철·김주택·김승일 의원 등 총 6인으로 구성, 앞으로 170일간 행정사무조사를 펼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김제=임재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신천지자원봉사단 전주지부, '방역·벽화봉사' 전개
  • 정세균 예비후보, 부·울·경 조직 발대식 열며 지지세 전국 확산
  • 정세균 전 총리 펜클럽인‘달려라 세균맨’발대식 성료
  • 전북지역 4개 시·군 2단계 격상
  • 전주현대옥, 세상에 없던 디저트 콩나물아이스크림 인기리 판매
  • 전북 연고 여권 대선 후보 4명 지지율 관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