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9-26 22:12 (일)
군산 흥남동, 소규모 도시재생사업 고무신 조형물 설치
상태바
군산 흥남동, 소규모 도시재생사업 고무신 조형물 설치
  • 김종준 기자
  • 승인 2021.06.23 14: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미원광장에 추억의 만월고무신 조형물 세워져

도시재생사업을 통해 주민주도로 군산 미원광장에 검정 고무신 조형물이 설치돼 눈길을 끌고 있다.

 

군산시는 최근 지역 주민들과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고무신 조형물 제막식을 개최하고 미원광장의 변화발전을 축하하는 자리를 가졌다.

 

고무신 조형물은 흥남동 소규모 도시재생사업의 일환으로 옛 미원동에 위치했던 경성고무의 만월표 고무신을 모티브로 과거의 활발했던 생산활동의 주체인 노동자들을 기억하고, 군산 야구의 전통을 이어오고 있는 인근 남초등학교 야구부 역사를 기념하고자 만들어졌다.

 

경성고무는 일본에서 온 사업가가 세운 고무신 공장을 이만수 사장이 인수해 1932년에 설립한 회사이다.

 

동그라미 안에 만월(滿月)이 새겨진 만월표 고무신을 생산해 전국 각지에 특매점이 있을 정도로 인기가 좋았지만, 지난 1983년 선경에 매각되면서 역사 속으로 사라졌다.

 

특히, 창업주인 이만수의 아들 이용일은 KBO 초대 사무총장을 지내기도 하는 등 야구 사랑이 대단했던 그는 군산지역에 야구 인프라를 만들기 위해 초등학교 네 곳, 중학교 두 곳, 고등학교 한 곳에 야구부를 만들었다.

 

이기만 도시재생과장은 소규모 도시재생사업을 통해 지역 주민들과 화합하고 친목을 다지며 주민 주도로 이루어진 도시재생의 결과물을 볼 수 있어 뜻깊고, 삶의 흔적을 고스란히 간직해왔던 이곳 미원광장을 시민들이 많이 찾아와 옛 기억과 추억의 공간으로 느껴보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흥남동 소규모 도시재생사업은 지난 2018년 국토교통부 공모에 선정돼 총사업비 32천만원으로 마을장터 개설, 미원광장 환경개선 등을 펼친 주민참여 사업이다.

 

군산=김종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이마트 전주 덕진구 송천동에 에코시티점 오픈
  • 2020년 본인부담액상한액 사후환급금 지급 받으세요
  • (칼럼)기미 등 색소 질환, 레이저 피코토닝 시 중요한 것은?
  • 심장 초음파 검사 건강보험 급여 확대
  • 헬기 이착륙시 2차 안전사고에 주의하자
  • 라피아노 등 전성시대 맞은 ‘프리미엄 브랜드’ 타운홈 단지 시장 주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