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7-06 09:35 (수)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 국가보훈대상자 의료지원 확대 촉구
상태바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 국가보훈대상자 의료지원 확대 촉구
  • 이대기 기자
  • 승인 2021.06.22 0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우 및 생활안정 위해 진료비용·약제비용 전액 면제해야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는 국가보훈대상자의 진료비와 약제비 등 의료지원 확대가 필요하다며 정부에 관련 제도 개선을 촉구했다.

또 농림수산업자 신용보증기금의 정부출연금을 지속적으로 확대할 것도 건의했다.

송지용 전북도의회 의장을 비롯한 17개 시·도의회 의장은 21일 충북 청주에서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 2021년 제5차 임시회를 열고 전북도의회가 제안한 ‘국가보훈대상자 의료지원 확대 촉구 건의문’과 ‘농림수산업자를 위한 신용보증기금 활성화 촉구 건의문’을 채택했다.

송 의장은 “국가보훈대상자에게는 관련 법률에 따라 보훈병원과 위탁의료기관에서 진료비용을 감면받을 수 있도록 규정하고 있는데 위탁병원 진료시에는 약제비용이 감면되지 않아 제도 도입 취지를 제대로 살리지 못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보훈병원은 서울·부산·대구·광주·인천·대전 등 전국 6개소에 그쳐 의료편의 제공을 위해 위탁병원을 지정하고 있다.

송 의장은 “‘국가보훈기본법’은 국가보훈대상자에게 희생과 공헌에 상응하는 예우 및 지원을 해야하고 생활안정 및 복지향상 지원을 위한 시책을 마련해야한다고 규정하고 있다”며 “보훈대상자의 진료비용 및 약제비용의 전액 면제는 마땅히 이뤄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대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주상복합 아파트 ‘대전스카이자이르네’ 6월 오픈
  • 신천지예수교, 중등 24과 ‘하나님의 목적 천지 재창조’ 공개
  • 7월 12일 시행되는 개정 도로교통법 ‘사람이 먼저’
  • 군산 수송동 상가 건물 화재...5명 자력 대피
  • ‘힐스테이트 불로 포레스트’, 1순위 기타지역 청약 22일 진행
  • 중도금 무이자 혜택 ‘힐스테이트 불로 포레스트’ 눈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