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7-30 15:50 (금)
익산시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인증’ 획득
상태바
익산시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인증’ 획득
  • 정영안 기자
  • 승인 2021.06.18 2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익산시가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인증을 획득하는 성과를 거뒀다.

시는 지난 17일 유니세프 한국위원회로부터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인증을 받았다고 밝혔다. 전국 지자체 가운데 54번째, 도내에서 4번째 아동친화도시 인증이다.

아동친화도시는 유엔아동권리협약에 담긴 아동의 권리 보전과 보다 나은 삶의 영유 등을 위해 노력하는 친화적인 환경의 지자체다.

인증은 유니세프 한국위원회가 유엔아동권리협약 이행에 필요한 10가지 원칙을 바탕으로 46가지 세부 항목을 평가해 결정하며, 4년간 그 자격이 유지된다.

시는 인증을 위해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10가지 구성요소를 이행하며 아동친화적 환경 조성에 노력해왔다.

시는 이번 인증을 계기로 아동이 주체적인 인격체로 존중받으며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정책 사업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아동이 행복하고 마음껏 뛰놀수 있는 익산을 비전으로 관련 예산을 확대해 아동친화 6대 영역별 20개 전략사업을 추진한다.

특히 맞춤형(아이사랑) 콜택시, 국공립어린이집 리모델링, 다문화가족 방문교육서비스 등을 새롭게 실시하고 있으며 아동의 안전과 교육환경, 놀이와 여가 생활까지 전 분야에 걸쳐 폭넓은 사업을 추진한다.

앞서 시는 2019년 유니세프 한국위원회와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시 관계자는 지난 26개월 동안 아동친화도시 조성을 위해 쏟아부은 우리의 열정이 이제 한 단계 결실을 맺게 됐다앞으로 아동친화적 환경 조성으로 살기 좋은 도시를 구축해 출산율 증가와 인구 유입 등의 실질적인 효과로 이어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익산=정영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신천지자원봉사단 전주지부, '방역·벽화봉사' 전개
  • 정세균 예비후보, 부·울·경 조직 발대식 열며 지지세 전국 확산
  • 전북지역 4개 시·군 2단계 격상
  • ‘위기를 기회로’... (유)급식연합, 맞춤형 식단 제공으로 코로나19 극복
  • 전주현대옥, 세상에 없던 디저트 콩나물아이스크림 인기리 판매
  • 전북 연고 여권 대선 후보 4명 지지율 관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