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7-28 15:59 (수)
농협, 밭농업 기계화 확대를 위한 양파 수확작업 시연회
상태바
농협, 밭농업 기계화 확대를 위한 양파 수확작업 시연회
  • 왕영관 기자
  • 승인 2021.06.18 15: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파 수확작업 전과정 기계화
농작업대행으로 농업생산비 절감 및 영농편익 증대

농협중앙회(회장 이성희)는 18일 고산농협(조합장 국영석)과 함께 전북 완주군 고산면에서 장철훈 농협경제지주대표이사, 정재호 전북농협본부장, 지자체·농협 관계자, 농업인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밭농업 기계화 농작업대행 시연회’를 가졌다.

현재 농촌은 인구감소 및 고령·여성화에 따른 노동력 부족 등으로 밭농업 기계화가 매우 필요한 상황이며, 수입 농산물 확대와 국산 농산물 소비 감소 등으로 농업 생산비용 절감에 대한 필요성이 크게 대두되고 있다. 

이에 정부는 밭농업 기계화율을 높이기 위해 밭작물 주산지 일관기계화 사업을 추진 중이며 기계화적응 품종개발과 재배양식 표준화 등 기술개발 및 보급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

농협도 부족한 노동력을 대체하고 농업생산비 절감을 위해 지난 2008년부터 농기계은행사업을 도입, 농작업대행을 지원하고 있으며, 2019년부터 정부의 주산지 일관기계화사업에 참여해 밭농업 기계화율 제고를 위해 농작업대행을 확대 추진하고 있다. 

이를 위해, 자율주행 트랙터, 드론 등 스마트농기계를 지원해 파종에서 수확까지 일관 기계화 농작업대행이 이뤄질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고 있다.

농협경제지주 장철훈 대표는“밭농업 농작업대행 활성화는 농업생산비용 절감으로 농가소득 증대에 보탬이 되며, 농촌의 일손부족 해소와 농업인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므로 최선을 다해 추진할 것”을 약속했다.
왕영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신천지자원봉사단 전주지부, '방역·벽화봉사' 전개
  • 정세균 예비후보, 부·울·경 조직 발대식 열며 지지세 전국 확산
  • 전북지역 4개 시·군 2단계 격상
  • 전주현대옥, 세상에 없던 디저트 콩나물아이스크림 인기리 판매
  • 전북 연고 여권 대선 후보 4명 지지율 관심
  • “반려동물 등록·변경사항 신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