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9-24 16:51 (금)
전주시, 수돗물 안전 무료검사 시행
상태바
전주시, 수돗물 안전 무료검사 시행
  • 윤동길 기자
  • 승인 2021.06.17 15: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돗물 안심확인제와 공동주택 물음용 컨설팅
맑은물사업소, 접수 후 15일 이내에 수질검사
전주시청 전경
전주시청 전경

전주시민들이 가정에서 음용하고 있는 수돗물 수질을 검사할 수 있는 ‘수돗물 안심확인제’가 무료로 시행되고 있다. 

17일 전주시 맑은물사업본부(본부장 최훈식)에 따르면 시민들이 수돗물을 안심하고 마실 수 있도록 ‘수돗물 안심확인제’와 ‘공동주택 물음용 컨설팅 및 현장점검 서비스’를 연중 운영하고 있다.

수돗물 안심확인제는 수돗물에 대한 막연한 불안감을 해소하고 신뢰도를 제고하기 위해 지난 2015년부터 시행되고 있다. 수돗물 수질을 확인하고 싶은 시민들이 전주시청 홈페이지 또는 물사랑 홈페이지(ilovewater.or.kr)에 검사를 신청하면 무료로 수질검사를 받을 수 있다.

검사항목은 △탁도 △pH △철 △동 △잔류염소 △아연 등 수돗물 급수과정에서 2차 오염이 우려되는 1차 항목에 △망간 △일반세균 △총대장균군 △염소이온 등을 더해 총 10개다. 1차 수질검사 결과 부적합시 △색도 △경도 △암모니아성질소 등 2차 수질검사가 진행된다.

수질검사를 신청한 시민들은 접수일로부터 15일 이내에 수질검사 결과를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올해 수돗물 안심확인제로 58곳에서, 공동주택 물음용 컨설팅 및 현장점검으로 66곳에서 수질검사가 실시된 가운데 모두 적합 판정을 받은 것으로 집계됐다.

최훈식 본부장은 “시민들이 수돗물 안전성에 대해 직접 체감할 수 있는 수질검사를 지속적으로 시행해 수돗물에 대한 신뢰성을 높이겠다”며 “철저한 수질검사를 통해 시민들이 안심하고 수돗물을 음용할 수 있도록 노력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윤동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이마트 전주 덕진구 송천동에 에코시티점 오픈
  • 2020년 본인부담액상한액 사후환급금 지급 받으세요
  • (칼럼)기미 등 색소 질환, 레이저 피코토닝 시 중요한 것은?
  • 헬기 이착륙시 2차 안전사고에 주의하자
  • 심장 초음파 검사 건강보험 급여 확대
  • 라피아노 등 전성시대 맞은 ‘프리미엄 브랜드’ 타운홈 단지 시장 주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