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7-30 15:50 (금)
정읍시 ‘샘고을 떡 어울림 플랫폼’ 개소…본격 운영
상태바
정읍시 ‘샘고을 떡 어울림 플랫폼’ 개소…본격 운영
  • 김진엽 기자
  • 승인 2021.06.13 23: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시가 지난 11샘고을 떡 어울림 플랫폼개소식을 갖고 본격적인 운영에 돌입했다.

샘고을 떡 어울림 플랫폼(이하 떡 플랫폼)은 도시재생 뉴딜사업 중심시가지형 사업의 일환이다.

떡의 역사와 이야기를 바탕으로 콘텐츠와 맞춤형 프로그램 등을 개발·운영해 문화관광 자원으로 육성하기 위해 추진됐다.

떡 관련 메뉴개발과 창업교육 등을 통해 신규 일자리를 창출하고, 관광객이 몰려드는 관광 거점으로 탈바꿈시켜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겠다는 취지다.

시기동 275-39번지 일원에 연면적 3573층 규모로 조성된 떡 플랫폼은 총사업비 17억원이 투입됐다.

1층은 떡 산업의 역사와 제조과정 등을 소개하는 전시실, 각종 떡과 쌍화차 등을 맛볼 수 있는 떡 카페로 구성되어 있다.

2층은 떡 관련 교육과 각종 체험이 가능한 공간, 3층은 사무실과 워크숍 공간, 휴게 공간 등으로 꾸며져 있다.

또한 안마의자와 TV 등이 구비돼있는 건강충전소를 조성해 샘고을시장 상인을 비롯한 시장 이용객들이 휴식할 수 있는 공간으로 활용할 예정이다.

개소식 이후 떡 플랫폼에서는 전시해설은 물론 가족 단위, 유아·유치원, 각급 학교를 대상으로 떡 제조 체험과 교육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시는 차별화된 떡 프로그램을 중점적으로 운영해 지역의 떡 문화를 널리 알리고, 특화산업 떡의 정체성을 확립해 대표적인 관광자원으로 만든다는 계획이이다.

또한 전통 떡과 퓨전 떡 만들기 체험, 밀키트 활용 체험 등 맞춤형 프로그램을 다채롭게 구성해 지역 수요뿐만 아니라 관광객 유입에도 힘쓸 예정이다.

떡 체험·교육 프로그램 참가는 떡 플랫폼(537-0025)으로 문의하면 된다.

유진섭 시장은 도시재생 뉴딜사업의 성과가 하나씩 결실을 맺고 있다떡 어울림 플랫폼을 통해 떡 산업 분야 기술력과 경쟁력 확보로 일자리 창출은 물론 지역경제를 활성화할 있도록 힘쓰겠다고 밝혔다. 정읍=김진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신천지자원봉사단 전주지부, '방역·벽화봉사' 전개
  • 정세균 예비후보, 부·울·경 조직 발대식 열며 지지세 전국 확산
  • 전북지역 4개 시·군 2단계 격상
  • ‘위기를 기회로’... (유)급식연합, 맞춤형 식단 제공으로 코로나19 극복
  • 전주현대옥, 세상에 없던 디저트 콩나물아이스크림 인기리 판매
  • 전북 연고 여권 대선 후보 4명 지지율 관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