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7-24 16:15 (토)
전북도, 성실 납세자 도민 128명 선정...금융혜택 등 제공한다
상태바
전북도, 성실 납세자 도민 128명 선정...금융혜택 등 제공한다
  • 홍민희 기자
  • 승인 2021.05.31 2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도가 성실한 납세 문화 정착에 앞장선 '2021년 모범납세자'에 128명(개인 104, 법인 24)을 선정했다.

지난달 31일 도는 시군별로 전주 63명을 비롯해 군산 13명, 익산 20명, 정읍 6명, 남원 7명, 김제 4명, 완주 6명, 장수 1명, 고창 3명, 부안 5명을 모범납세자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모범납세자는 최근 5년간 지방세를 체납한 사실이 없고, 연 3건 이상, 개인 500만원, 법인 5000만원 이상 납부한 자를 대상으로 시·군의 추천과 전라북도 지방세심의위원회 심의를 통해 선발한다.

선정자는 6월부터 내년 5월 말까지 1년 동안 도내 NH농협은행과 전북은행에서 대출금리 및 예금금리 우대, 일부 수수료 경감 등의 금융혜택을 받을 수 있다.

올해에는 기존 증명서 이외에 인증패를 수여함으로써, 성실납세에 대한 감사한 마음을 전달하기도 했다.

유희숙 도 자치행정국장은 "코로나19 등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지방세를 성실하게 납부해 주신 분들에게 감사드린다"며 "모범납세자의 자긍심이 고취되고 성실납세 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홍민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신천지자원봉사단 전주지부, '방역·벽화봉사' 전개
  • 정세균 예비후보, 부·울·경 조직 발대식 열며 지지세 전국 확산
  • 정세균 전 총리 펜클럽인‘달려라 세균맨’발대식 성료
  • 전북지역 4개 시·군 2단계 격상
  • 전주현대옥, 세상에 없던 디저트 콩나물아이스크림 인기리 판매
  • 전북 연고 여권 대선 후보 4명 지지율 관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