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7-24 16:15 (토)
순창군, 코로나19 피해 사업자 개인지방소득세 납부기한 연장
상태바
순창군, 코로나19 피해 사업자 개인지방소득세 납부기한 연장
  • 손충호 기자
  • 승인 2021.05.31 14: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8월 31일까지 납부기한 직권으로 연장 - 


 순창군은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납세자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개인지방소득세 납부기한을 5월 31일에서 8월 31일로 3개월 직권연장 했다고 밝혔다.
 직권연장 대상자는 코로나19로 영업에 제한을 받은 업종(노래연습장, 유흥주점, 실내체육시설, 학원, 교습소 등)의 사업자와 소상공인, 소규모자영업자, 매출 급감 차상위 자영업자, 착한임대자(2020년 소상공인의 임대료를 자율인하한 상가 건물주) 등이다. 그러나 전문직(건축사, 법무사 등) 및 대부업, 호황업의 사업자는 제외됐다. 
 관내 직권연장 대상자와 납부기한 연장신청자 등 총 750명에 대해서 납부기한을 8월 31일로 직권연장했다.
 한편 순창군은 코로나 확산 방지 및 전자신고 활성화를 위해 5월 한 달 간 만65세 이상인 사람과 장애인에 한해 군청 1층 세정전산실에 도움창구를 설치 운영한 바 있다. 순창=손충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신천지자원봉사단 전주지부, '방역·벽화봉사' 전개
  • 정세균 예비후보, 부·울·경 조직 발대식 열며 지지세 전국 확산
  • 정세균 전 총리 펜클럽인‘달려라 세균맨’발대식 성료
  • 전북지역 4개 시·군 2단계 격상
  • 전주현대옥, 세상에 없던 디저트 콩나물아이스크림 인기리 판매
  • 전북 연고 여권 대선 후보 4명 지지율 관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