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7-28 16:44 (수)
전북서부권문화재돌봄사업단, 문화재 가꾸는 날 행사
상태바
전북서부권문화재돌봄사업단, 문화재 가꾸는 날 행사
  • 김영무 기자
  • 승인 2021.05.27 16: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대학교 산학협력단 소속 전북 서부권 문화재돌봄사업단(단장 남해경)이 익산 영등동 유적에서 ‘문화재 가꾸는 날’ 행사를 진행했다. 26일 이뤄진 이 행사는 우리 지역 문화재와 문화재 돌봄의 중요성을 알리고, 문화재 돌봄 사업단의 역할과 활동을 알리기 위해 사업단이 매년 자체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이날 사업단은 익산시민공원 내에 위치한 영등동 유적 일대에서 예초작업과 주변 경관 정비 등의 문화재 돌봄 작업을 실시했다. 코로나 19 바이러스 확산 방지를 위하여 사업단 직원 최소 인원이 참여하여 방역 수칙을 준수하며 참여했다.

익산 영등동 유적은 청동기 시대부터 삼국시대까지의 복합 유적으로, 2002년 익산 향토유적 제1호로 지정됐다. 1995년부터 1996년까지 발굴조사가 이루어졌으며, 집터와 토기편, 화살촉과 돌도끼 등이 수습되었다. 익산지역의 마한 시대 문화를 확인할 수 있으며 우리나라 초기 주구묘 연구에 있어 중요한 자료가 되는 유적이다.

남해경 단장은 “문화재 가꾸는 날은 문화재를 내 집처럼 아끼고 사랑하는 마음을 가지고 돌봄 사업 구성원이 함께하는 행사”라며 “앞으로도 우리의 소중한 문화유산을 지키고 가꾸는데 돌봄사업단이 앞장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김영무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신천지자원봉사단 전주지부, '방역·벽화봉사' 전개
  • 정세균 예비후보, 부·울·경 조직 발대식 열며 지지세 전국 확산
  • 전북지역 4개 시·군 2단계 격상
  • 전주현대옥, 세상에 없던 디저트 콩나물아이스크림 인기리 판매
  • 전북 연고 여권 대선 후보 4명 지지율 관심
  • “반려동물 등록·변경사항 신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