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8-04 09:35 (수)
정읍署 교통조사팀 ‘상습 보험사기 일당’ 검거
상태바
정읍署 교통조사팀 ‘상습 보험사기 일당’ 검거
  • 김진엽 기자
  • 승인 2021.05.25 23: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경찰서(서장 김영록)20204월부터 20211월까지 9개월 동안 진로변경 차량 등을 대상으로 12회의 고의 교통사고를 발생시킨 후 상습적으로 보험금을 편취한 피의자(, 20)를 구속하고, 공범 3명을 불구속 입건했다.

교통조사팀은 피의자들이 야기한 교통사고 조사 중 고의사고가 의심되어 수사에 착수, 금융감독원과 보험회사 및 통신회사로부터 관련 자료를 제출받아 분석하고 피해자 진술과 동영상 등 증거를 확보해 범행사실 일체를 밝혀냈다.

선후배·친구 사이인 이들은 생활비 마련을 위해 보험금을 편취하기로 공모한 후 고의로 교통고를 유발해 보험사로부터 치료비와 차량 수리비 명목으로 총 6000만원 상당의 보험금을 편취했다.

또한 사고 이력을 숨기기 위해 차량 번호판을 떼어내 허위로 분실 신고하고, 경찰조사가 시작되자 핸드폰을 바꾸고 렌트카를 이용하는 등 추적을 피한 것으로 드러났다.

최기열 교통조사팀장은 고의 교통사고가 의심되면 블랙박스 영상 등 증거자료를 확보해 수사에 대비하는 자세가 필요하다피해정도에 비해 무리한 합의금을 요구하거나 운전자의 약점을 이용해 협박하는 경우는 즉시 경찰에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다. 정읍=김진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위기를 기회로’... (유)급식연합, 맞춤형 식단 제공으로 코로나19 극복
  • 정세균 예비후보, 부·울·경 조직 발대식 열며 지지세 전국 확산
  • 전북지역 4개 시·군 2단계 격상
  • 전북 연고 여권 대선 후보 4명 지지율 관심
  • “반려동물 등록·변경사항 신고하세요”
  • 효용·가치지향적 ‘비전전북’ 로드맵을 바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