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8-02 10:04 (월)
고창군 재무과, 영농철 ‘농촌일손돕기’ 구슬땀
상태바
고창군 재무과, 영농철 ‘농촌일손돕기’ 구슬땀
  • 임동갑 기자
  • 승인 2021.05.24 14: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창군청 재무과(재무과장 조정호)가 지난 21일 코로나19로 인해 외국인 근로자의 입국이 끊겨 일손이 부족한 농가를 찾아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농촌 일손 돕기에 나섰다.

 

이들은 부안면 선운리의 오디농가를 찾아 오디 수확 작업을 했다. 도움을 받은 농가에서는 “직원들이 이렇게 발 벗고 나서서 작업을 도와준 덕분에 수월하게 잘할 수 있었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조정호 재무과장은 “앞으로도 일손 부족으로 어려움이 큰 농가를 대상으로 일손 돕기를 적극 추진하는 등 농업인과의 소통을 이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정세균 예비후보, 부·울·경 조직 발대식 열며 지지세 전국 확산
  • ‘위기를 기회로’... (유)급식연합, 맞춤형 식단 제공으로 코로나19 극복
  • 전북지역 4개 시·군 2단계 격상
  • 전북 연고 여권 대선 후보 4명 지지율 관심
  • “반려동물 등록·변경사항 신고하세요”
  • 효용·가치지향적 ‘비전전북’ 로드맵을 바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