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7-28 16:44 (수)
진안군, 스마트생활물류체계도입‘편의UP’
상태바
진안군, 스마트생활물류체계도입‘편의UP’
  • 이건주 기자
  • 승인 2021.05.21 07: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 단위 최초로 국토부‘디지털 물류서비스 실증 지원사업’선정

전북도와 진안군이 국토교통부에서 올해 처음 실시한 ‘2021년 디지털 물류서비스 실증 지원 사업’ 공모에 선정돼 국비 5억 원을 확보했다.

20일 도에 따르면 국토교통부는 서면(60%)?발표평가(40%) 등 까다로운 심사를 거쳐 ‘2021년 디지털 물류서비스 실증 지원 사업’ 대상지로 진안군(농어촌 과소화 마을 스마트생활 물류 시범서비스 실증사업)을 최종 선정했다.

이로써 진안군은 전국 군 단위 지방자치단체 중 최초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2021년 디지털 물류서비스 실증 지원 사업은 디지털 물류체계의 구현을 통해 도시물류 문제를 개선하고,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사업이다. 

전북도와 진안군은 이번 공모사업을 통해 디지털 기술(주문 웹, 전자 결제, 무인택배함, 전기화물차 등)을 활용, 생활물류시스템을 도입해 농가에서 택배가 발송되지 않는 불편함을 개선할 계획이다. 이건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신천지자원봉사단 전주지부, '방역·벽화봉사' 전개
  • 정세균 예비후보, 부·울·경 조직 발대식 열며 지지세 전국 확산
  • 전북지역 4개 시·군 2단계 격상
  • 전주현대옥, 세상에 없던 디저트 콩나물아이스크림 인기리 판매
  • 전북 연고 여권 대선 후보 4명 지지율 관심
  • “반려동물 등록·변경사항 신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