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7-30 15:50 (금)
전북농협, ‘중증장애인 생산품 생산시설 작업환경개선’ 나눔축산운동 펼쳐 
상태바
전북농협, ‘중증장애인 생산품 생산시설 작업환경개선’ 나눔축산운동 펼쳐 
  • 왕영관 기자
  • 승인 2021.05.17 16: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농협(본부장 정재호), (사)나눔축산운동본부, 전주김제완주축협(조합장 김창수)은 17일 완주군 고산면 소재 꿈드래장애인협회 꿈드래작업장에서 작업환경개선을 실시하는 ‘나눔축산운동’을 전개했다.

꿈드래작업장은 중증장애인 생산품 생산시설이자 장애인 표준사업장으로 일반 노동시장에 참여하기 어려운 중증장애인들과 사회적 약자를 고용해 일자리창출과 이를 통한 안적적인 소득을 보장하는 사회적 기업이다. 

나눔축산운동본부는 31명의 중중장애인들이 일하는 작업장의 휴게실과 화장실을 새롭게 조성해 작업자들이 쾌적한 환경에서 작업하고 휴식을 취할 수 있도록 지원했다.

이날 행사에는 정재호 전북농협 본부장, 김창수 전주김제완주축협 조합장, 송혁 전주완주시군지부장 등이 참석해 나눔축산운동의 뜻을 함께 실천했다.  

김창수 조합장은“어려운 이웃이 깨끗한 작업환경에서 근무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 후원을 확대하고 사회공헌활동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정재호 본부장은 “농축협 및 축산인들과 함께 지역사회와 상생하고 소통하며 어려운 이웃을 헤아리는 따뜻한 세상을 만들기 위해 나눔축산운동을 활발히 전개해 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왕영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신천지자원봉사단 전주지부, '방역·벽화봉사' 전개
  • 정세균 예비후보, 부·울·경 조직 발대식 열며 지지세 전국 확산
  • 전북지역 4개 시·군 2단계 격상
  • ‘위기를 기회로’... (유)급식연합, 맞춤형 식단 제공으로 코로나19 극복
  • 전주현대옥, 세상에 없던 디저트 콩나물아이스크림 인기리 판매
  • 전북 연고 여권 대선 후보 4명 지지율 관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