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8-04 12:51 (수)
정읍시, 고용노동부 ‘청년도전 지원사업’ 도내 유일 선정
상태바
정읍시, 고용노동부 ‘청년도전 지원사업’ 도내 유일 선정
  • 김진엽 기자
  • 승인 2021.05.13 2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비 2억원 확보…만18~34세 구직단념 청년 대상 맞춤형 프로그램 제공

정읍시가 고용노동부 주관 ‘2021 청년 도전 지원사업에 도내에서 유일하게 선정되는 성과를 거뒀다.

이에 따라 시는 사업 선정으로 확보한 국비 2억원과 시비 4000만원을 투입해 구직단념 청년들의 사회활동 참여와 취업 도전을 돕기 위한 기틀을 마련했다.

청년센터를 운영하는 전국 지방자치단체를 대상으로 진행된 청년도전 지원사업은 청년들의 구직 의욕을 높이고 취업을 촉진하기 위해 시행됐다.

구직단념 청년을 발굴·모집해 자신감 회복과 진로 탐색, 취업역량 강화교육 등 맞춤형(23개월)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프로그램 이수자에게 취·창업까지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원 대상은 최근 6개월 이상 취업 또는 교육·직업훈련 참여 이력이 없는 만18~34세 구직단념 청년이다.

시는 올해 12월까지 프로그램 참가 청년 250명 발굴, 청년지원센터 청정지대를 통해 사업을 수행할 계획이다.

프로그램을 이수한 청년에게는 20만원의 인센티브를 지급하고, 사회생활과 노동시장 진입을 위해 유선·이메일 등을 통한 생활 지원 서비스도 제공한다.

특히, 프로그램 이수 후 국민취업지원제도와 연계할 방침이어서 청년들의 실질적인 취업률을 높이는데 큰 도움을 줄 전망이다.

유진섭 시장은 청년들과 1:1 밀착상담을 통해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운영과정 전반을 꼼꼼하게 모니터링해 구직단념 청년들의 실질적인 사회참여가 이뤄질 수 있도록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정읍=김진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위기를 기회로’... (유)급식연합, 맞춤형 식단 제공으로 코로나19 극복
  • 정세균 예비후보, 부·울·경 조직 발대식 열며 지지세 전국 확산
  • 전북지역 4개 시·군 2단계 격상
  • 전북 연고 여권 대선 후보 4명 지지율 관심
  • “반려동물 등록·변경사항 신고하세요”
  • 효용·가치지향적 ‘비전전북’ 로드맵을 바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