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6-16 09:27 (수)
김수흥 의원, 현금 여력 없는 고령자 위해 ‘종부세법’개정안 대표발의
상태바
김수흥 의원, 현금 여력 없는 고령자 위해 ‘종부세법’개정안 대표발의
  • 이민영 기자
  • 승인 2021.05.13 18: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만 60세 이상 1주택 실거주자, 종부세 납부유예 조건부 허용

국회 김수흥 의원(익산 갑, 기재위)은 13일, 현금 수입이 미미한 실거주 고령자에게 납부유예를 조건부 허용하는‘종합부동산세법’일부개정을 대표발의했다.

최근 공시지가 급등으로 인해 아파트 등 주택 보유세 부담이 급격히 증가함에 따라 일정한 소득원이 없는 은퇴 고령자들의 세금 납부에 어려움이 크다는 지적이 일고 있다.

이에 김 의원은 은퇴 종부세 대상자들의 고충을 해소할 수 있는 방안을 담아 이번에 개정안을 낸 것으로 알려졌다. 실제 만 60세 이상 주택분 종부세 납부 대상자는 2019년 기준 20만 명이 넘는다.

김수흥 의원안이 이미 발의(이용우 의원안 등 3건)된 유사 내용의 종부세법 개정안과 다른 점은, 납부 시점까지 일정 수준의 납부유예 수수료를 내도록 하여 법의 근본 취지를 악용하지 않도록 하면서 대상자들에게 선택권을 부여하는 기제를 포함하고 있는 점이다.

또한, 연소득에 제한을 두어 자산소득이나 근로소득이 일정 수준 이상 발생하는 고령자에 대해서는 이 특례가 남용되지 않도록 하고 있다.

김수흥 의원은 “더불어민주당 부동산특별위원회가 다양한 안을 검토하고 있는데, 본 개정안이 함께 논의되어 납세자들의 상황을 두루 반영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해당)고령자에게 납부 시기에 대한 선택권을 부여함으로써 과도한 세부담을 분산해 조금이나마 안락한 노후를 보내시는 데 기여하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서울 = 이민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기획) 김제시, 새만금 중심도시를 넘어 국제 해양 항만 물류 중심도시와 4차 신산업도시로 변화 모색
  • 한전 군산지사, 유관기관 협업 ‘소외계층 빛드림 반찬봉사’
  • LX-KEPCO 전문성 제고 위해 감사 업무협약
  • 택배노조 무기한 파업 선언에 전북지역 노노간 이견
  • 문형남 국가ESG연구원 원장, 모든 조직 ESG경영 도입 주장
  • 문재인 대통령, 한·미 정상회담에서 바이든과 171분 대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