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6-18 19:43 (금)
남원시, 재활용품 품질개선 사업비 확보
상태바
남원시, 재활용품 품질개선 사업비 확보
  • 천희철 기자
  • 승인 2021.05.10 0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활용품 품질개선 지원 사업비 32억원 확보, 자원관리도우미 255명 공공일자리 창출

남원시가 코로나19가 장기화됨에 따라 1회용품 사용의 증가 등으로 급증한 재활용 폐기물을 분리·선별하는 인력(자원관리도우미)의 활동비를 대거 확보했다.

7일 남원시에 따르면 재활용품 품질개선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자원관리도우미 255명의 활동비로 32억 6000만원(국도비 95%, 시비 5%)을 확보해 도내에서 가장 많은 예산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이에, 코로나19 위기에 대응해 지역내 공공일자리를 창출하고 일자리 창출에 따른 지역 경제 활성에 큰 기여를 할 전망이다.

자원관리도우미는 올바른 분리배출 방법을 안내·홍보하고 무색페트병 ·종이상자 테이핑 분리를 유도하는 등의 활동을 통해 폐기물 적체를 방지하고 재활용품의 품질을 개선하는 활동을 하게 된다.

남원시는 5월 중 시 홈페이지에 모집 공고를 하고,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신청을 받아 255명을 선발 채용해 6월부터 10월까지 5개월간 사업을 진행할 계획이다.
남원=천희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기획) 김제시, 새만금 중심도시를 넘어 국제 해양 항만 물류 중심도시와 4차 신산업도시로 변화 모색
  • 한전 군산지사, 유관기관 협업 ‘소외계층 빛드림 반찬봉사’
  • LX-KEPCO 전문성 제고 위해 감사 업무협약
  • 택배노조 무기한 파업 선언에 전북지역 노노간 이견
  • 문형남 국가ESG연구원 원장, 모든 조직 ESG경영 도입 주장
  • 문재인 대통령, 한·미 정상회담에서 바이든과 171분 대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