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6-18 19:43 (금)
김제시 2개 업체, ‘2021년도 글로벌 강소기업에’ 선정
상태바
김제시 2개 업체, ‘2021년도 글로벌 강소기업에’ 선정
  • 임재영 기자
  • 승인 2021.05.07 2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제시는 지난 7일‘2021년도 글로벌 강소기업’에 2개 기업이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전라북도와 (재)전북테크노파크는 혁신성과 성장잠재력을 갖춘 전라북도 대표 유망 수출중소기업을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선정하고 있다.

특히 올해 선정된 기업은 최근 3년간 연평균 수출 실적이 55.7% 성장하는 등 글로벌 시장에서 입지를 확고히 다지고 있는 기업으로 분석됐다.

투자유치과에 따르면 글로벌 강소기업에 선정된 김제시 기업은 ㈜참고을(대표 김윤권)과 농업회사법인(주)한우물(대표 최정운)로 총 2개 기업이다.

㈜참고을은 2003년 김제 순동산업단지에 설립, 식용유지(참기름, 들기름 등)와 전통 장류를 생산하며 2020년도 매출액 900억을 달성했으며, 베트남 현지 법인 공장을 설립해 원재료의 원가를 절감하고자 노력 중에 있다.

또한 미국·대만·태국 등에 연간 100만 달러 이상 수출을 진행하고 일본 시장을 개척하는 등 우리 식품의 세계화에 앞장서고 있다.

이어 농업회사법인(주)한우물은 소스류·냉동제품류 등 식품 제조업체로 2020년도 매출액이 700억원이 넘는 중소기업이다.

ISO 9001 품질경영시스템 규격인증 획득과 우수 농산물 관리시설 지정 등 우수한 생산설비와 엄격한 품질관리 시스템을 기반으로 국내 유통시장뿐만 아니라 캐나다, 미국, 러시아 등 해외시장을 개척해 경쟁력 있는 제품을 수출하면서 빠르게 성장해 나가고 있다.

박준배 김제시장은 “코로나19로 인해 국내외 경제가 어려움을 겪는 상황에서도 묵묵히 성장 도약을 이어가고 있는 기업에 감사를 전한다고 밝히고, 관내 기업들이 우수한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기업지원에 최선의 노력을 이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선정된 기업은 향후 4년(기업당 최대 2억원) 동안 중소벤처기업부와 전라북도가 연계해 제공하는 맞춤형 패키지 지원을 받는다.

김제=임재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기획) 김제시, 새만금 중심도시를 넘어 국제 해양 항만 물류 중심도시와 4차 신산업도시로 변화 모색
  • 한전 군산지사, 유관기관 협업 ‘소외계층 빛드림 반찬봉사’
  • LX-KEPCO 전문성 제고 위해 감사 업무협약
  • 택배노조 무기한 파업 선언에 전북지역 노노간 이견
  • 문형남 국가ESG연구원 원장, 모든 조직 ESG경영 도입 주장
  • 문재인 대통령, 한·미 정상회담에서 바이든과 171분 대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