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6-15 00:27 (화)
플러스건설, 예수병원 암환자후원회 후원
상태바
플러스건설, 예수병원 암환자후원회 후원
  • 왕영관 기자
  • 승인 2021.05.07 15: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암환자후원회 후원금 1억원 전달

플러스건설(대표이사 나춘균)은 지난달 29일 예수병원을 방문해 암환자후원회 후원금 1억원을 전달했다고 7일 밝혔다. 

지원 대상은 미자립 교회 목회자 및 선교사, 북한이탈주민, 해외 유학생, 다문화가정이며, 예수병원에서 치료받을 시 1회 지원당 300만원 이내로 최대 3회까지 지원 가능하다. 

김철승 예수병원장은 “어려운 시기에 후원금을 기탁해준 플러스건설에게 진심으로 감사하며, 소중한 성금은 도움이 필요한 곳에 소중히 잘 사용하겠다”고 말했다.

플러스건설 나춘균 대표는 “코로나로 인해 더욱 어려워진 실정에서 예수병원을 찾는 암환자들이 치료하는 의사의 손길을 통해 하나님의 치료하심을 경험하는 은혜가 있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플러스건설은 나눔과 섬김의 자세로 이웃사랑 실천에 적극 동참하고, 지역사회를 위한 나눔 활동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1992년 창립된 플러스 건설은 한국기업 최초로 뉴질랜드 정부사업까지 수주하는 등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으며 회사 소유의 전주 서신동과 서부신시가지 10여 개 점포의 임대료를 20~100%까지 인하하는 등 코로나19로 고통받고 있는 자영업자들과 고통을 분담하고 있다.
왕영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기획) 김제시, 새만금 중심도시를 넘어 국제 해양 항만 물류 중심도시와 4차 신산업도시로 변화 모색
  • 한전 군산지사, 유관기관 협업 ‘소외계층 빛드림 반찬봉사’
  • 문형남 국가ESG연구원 원장, 모든 조직 ESG경영 도입 주장
  • LX-KEPCO 전문성 제고 위해 감사 업무협약
  • 택배노조 무기한 파업 선언에 전북지역 노노간 이견
  • 문재인 대통령, 한·미 정상회담에서 바이든과 171분 대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