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6-18 19:43 (금)
세계 최정상급 비보이들, 전주에서 기량 겨뤄
상태바
세계 최정상급 비보이들, 전주에서 기량 겨뤄
  • 윤동길 기자
  • 승인 2021.05.06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9일 제14회 전주비보이그랑프리 무관중 개최
본선에 오른 8개 팀이 총상금 2000만 원 놓고 격돌
유튜브와 미디어월 통해 생중계 

오는 2024년 파리올림픽 정식종목으로 브레이킹 종목이 채택된 가운데 세계 최정상급 비보이팀 배틀이 총 상금 2000만원을 놓고 전주에서 기량을 겨룬다. 

6일 전주시와 (사)라스트포원은 시청 브리핑 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오는 29일 오후 6시 전북대삼성문화회관에서 제14회 전주비보이그랑프리를 무관 중으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대회에는 국내에서 활동하는 유명 비보이 크루 30여개 팀이 참여해 본선에 오른 8개 팀이 총 2000만원의 우승 상금을 놓고 격돌하게 된다. 우승팀은 상패와 함께 1000만 원의 상금이 수여된다.   

전주시 홍보대사로 활동 중인 비보이크루 ‘라스트포원’은 지난 2019년부터 비보이 전문가로서의 역량을 최대한 발휘해 기획에서 홍보, 진행까지 도맡아 대회의 위상을 높이고 있다.

사회는 비보이대회 전문 MC인 SNIPA(박재민), DU LOCK(두락)이, DJ에는 비보이 배틀 현장에서 가장 인정받고 있는 베테랑인 WRECKX(최재화)가 참여한다.

심사위원은 국내 비보이 역사에서 빼놓을 수 없는 1세대 비보이부터 현역 비보이, 비걸 등 총 6명이 참여해 공정성 있는 심사를 진행한다. 심사위원들은 심사뿐만 아니라 오프닝 공연을 통해 화려하고 흥겨운 특별무대도 선보인다.

또 2018 비트박스 아시아 챔피언인 ‘잭팟(JACKPOT)’과 국내 걸스힙합 최강자 ‘레이디바운스(LADYBOUNCE)’, 2019년 BBIC 퍼포먼스 대상 수상자 락앤롤(LOCK ‘N’ LOL) 크루 등 다채로운 게스트 공연으로도 흥을 돋운다.

이번 공연은 전주비보이그랑프리 유튜브 채널과 미디어월(광고용 LED 전광판)을 통해 생중계된다. 

전주시는 올해로 14회째인 이번 대회를 통해 국내 유일의 팀 배틀 형식의 대회 명성을 이어가는 것은 물론 지역 청소년들이 건전한 비보잉 문화를 함께 즐기고 비보이에 대한 꿈을 키워갈 수 있는 기회의 장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최현창 대회 위원장(전주시 기획조정국장)은 “전주시와 라스트포원이 함께 노력해 브레이킹 종목이 2024년 파리올림픽 정식종목으로 채택된 바 있다”며 “라스트포원과 적극 협력해 최고의 무대를 선사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전주비보이그랑프리는 ‘라스트포원’의 독일 세계대회 우승을 계기로, 지난 2007년부터 열리고 있다.
윤동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기획) 김제시, 새만금 중심도시를 넘어 국제 해양 항만 물류 중심도시와 4차 신산업도시로 변화 모색
  • 한전 군산지사, 유관기관 협업 ‘소외계층 빛드림 반찬봉사’
  • LX-KEPCO 전문성 제고 위해 감사 업무협약
  • 택배노조 무기한 파업 선언에 전북지역 노노간 이견
  • 문형남 국가ESG연구원 원장, 모든 조직 ESG경영 도입 주장
  • 문재인 대통령, 한·미 정상회담에서 바이든과 171분 대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