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6-16 00:19 (수)
고창군 심원면 만돌권역 거점개발사업 본격 추진
상태바
고창군 심원면 만돌권역 거점개발사업 본격 추진
  • 임동갑 기자
  • 승인 2021.05.06 14: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만돌권역 거점개발사업 시행계획, 최근 전북도 최종승인 얻어

-커뮤니티센터, 바람공원 경관조명 설치, 마을생태숲 조성 등  

 

‘노을이 아름다운 고즈넉한 어촌마을’, ‘대한민국 명품 바지락 성지’ 고창군 심원면 만돌리와 고전리의 어촌 공동체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사업이 추진된다.

 

6일 고창군에 따르면 ‘만돌권역 거점개발사업 시행계획’이 최근 전북도 승인을 얻어 사업이 본격 추진된다.

 

‘만돌권역 거점개발사업(2018~2022)’은 2017년 해양수산부 일반농산어촌개발 공모사업에 선정돼 순조롭게 추진되고 있다.

 

심원면 만돌리와 고전리 일원에 총사업비 97억원(국비 70%, 도비 9%, 군비 21%)을 투입해 정주 여건 개선과 관광 인프라 확충을 통한 어촌지역 지역경제 활성화를 목표로 하고 있다.

 

주요 사업으로는 만돌커뮤니티센터 조성, 바람공원 경관조명 설치, 마을생태숲 등이 만들어진다. 공동체 활성화를 위한 컨설팅과 역량강화 사업도 함께 추진하게 된다.

 

만돌 커뮤니티센터에는 만돌마을 박물관, 문화방, 주민 건강방, 로컬푸드 판매장, 식당, 카페 등 마을주민과 관광객이 함께 이용할 수 있는 문화·상업 공간을 구성한다.

 

바람공원 경관조명, 옥상 공원과 하늘사다리는 주변 관광시설(갯벌 체험장, 갯벌 식물원 등)과 연계해 심원면의 관광자원을 더욱 풍성하게 할 예정이다.

 

고창군청 라남근 해양수산과장은 “마을생태숲 조성, 버스정류장 개선 등을 통해 정주 여건 개선에 크게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된 지역 분위기 전환을 위해 신속히 사업에 착수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이끌고, 사업의 가시적 효과를 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기획) 김제시, 새만금 중심도시를 넘어 국제 해양 항만 물류 중심도시와 4차 신산업도시로 변화 모색
  • 한전 군산지사, 유관기관 협업 ‘소외계층 빛드림 반찬봉사’
  • LX-KEPCO 전문성 제고 위해 감사 업무협약
  • 택배노조 무기한 파업 선언에 전북지역 노노간 이견
  • 문형남 국가ESG연구원 원장, 모든 조직 ESG경영 도입 주장
  • 문재인 대통령, 한·미 정상회담에서 바이든과 171분 대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