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6-18 19:43 (금)
전북은행 김영웅 과장, 보이스피싱 2000만 원 피해 예방 및 전달책 검거에 일조
상태바
전북은행 김영웅 과장, 보이스피싱 2000만 원 피해 예방 및 전달책 검거에 일조
  • 김명수 기자
  • 승인 2021.05.05 0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JB금융그룹 전북은행(은행장 서한국) 인화동지점에 근무중인 김영웅 과장은 지난달 22일 보이스피싱 사기 자금의 현금인출 예방 및 전달책 검거에 결정적 역할을 한 공로를 인정받아 익산경찰서로부터 4일 감사장을 받았다.

김영웅 과장은 지난달 22일 12시 30분께 전북은행으로부터 대출금 상환요청을 받았다며 현금 2000만 원을 가지고 직접 방문하여 상환을 문의하는 고객에게, 보이스피싱임을 확신하고 익산 평화지구대로 신속하게 신고했다. 신고를 접수한 익산경찰서 평화지구대는 즉시 경찰인력을 급파했다. 

평소 책임감과 소명의식이 투철했던 김영웅 과장은 신고에 그치지 않고, 피해자에게 연락을 취해 상황을 청취하고, 택시를 타고 달아나려는 전달책의 택시 번호판 사진을 찍게하여 문자로 받은 뒤 경찰에게 바로 택시 사진 및 차량번호를 전달, 신속하게 출동한 경찰이 택시를 추적하여 보이스피싱 전달책을 현행범으로 검거하는데 결정적 역할을 했다.

전북은행 관계자는 “신속하게 피해를 예방할 수 있도록 금융사기 모니터링 시스템을 구축하여 운영 중에 있으며, 지속적인 교육을 통해 보이스피싱 예방에 주력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전북은행은 고객의 자산 보호를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명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기획) 김제시, 새만금 중심도시를 넘어 국제 해양 항만 물류 중심도시와 4차 신산업도시로 변화 모색
  • 한전 군산지사, 유관기관 협업 ‘소외계층 빛드림 반찬봉사’
  • LX-KEPCO 전문성 제고 위해 감사 업무협약
  • 택배노조 무기한 파업 선언에 전북지역 노노간 이견
  • 문형남 국가ESG연구원 원장, 모든 조직 ESG경영 도입 주장
  • 문재인 대통령, 한·미 정상회담에서 바이든과 171분 대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