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6-13 12:52 (일)
민주당 전주병지역위, 전라중 에코시티 신축 이전 환영
상태바
민주당 전주병지역위, 전라중 에코시티 신축 이전 환영
  • 이민영 기자
  • 승인 2021.05.03 17: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속한 이전과 개교 추진 최선을 다할 것

에코시티 제2중학교 설립의 대안으로 추진한 ‘전라중 신설 대체 이전’이 최종 확정됐다. 이로써 2020년 3월 문을 연 화정중학교 이후 에코시티 주민들의 숙원 사업 가운데 하나로 꼽힌 제2중학교 개교가 추진 단계에 접어들 것으로 판단된다.

민주당 전주병지역위(위원장 김성주)는 에코시티 제2중학교 신설 문제 해결을 위해 교육부 및 전북교육청과 지속적인 협의를 진행해왔으며, 이 과정에서 전라중 이전을 중심에 놓은 새로운 방법을 제안하고 전라중 인근 주민 협의와 전라중 구성원 (학생·교사·학부모) 이전 동의 등의 제반 절차가 원만하게 이루어지도록 노력해왔다.

에코시티 제2중학교는 에코시티 안 학생 증가로 필요성이 꾸준히 제기되었으나 교육부 중앙투자심사위원회에서‘재검토’처분을, 전라중을 이전하는 방안으로 전환했던 2020년 12월 심사에서는‘보류’의견을 받은 바 있다.

김성주 위원장은“교육부 투자심사에서 5차례 실패 끝에 이뤄진 결과로써 에코시티의 제2중학교를 희망해온 주민 여러분께 기쁜 소식을 전해드린다”며, 어려운 과정 끝의 성과를 확인하는 동시에 “앞으로도 이전 관련 후속 내용을 끊임없이 확인해 신속한 진행과 개교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는 계획을 밝혔다.

서울 = 이민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기획) 김제시, 새만금 중심도시를 넘어 국제 해양 항만 물류 중심도시와 4차 신산업도시로 변화 모색
  • 한전 군산지사, 유관기관 협업 ‘소외계층 빛드림 반찬봉사’
  • 순창 출신 노형욱 국토부 장관, 도내 환영 분위기
  • 문형남 국가ESG연구원 원장, 모든 조직 ESG경영 도입 주장
  • 택배노조 무기한 파업 선언에 전북지역 노노간 이견
  • 문재인 대통령, 한·미 정상회담에서 바이든과 171분 대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