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6-15 00:27 (화)
고창전통시장 남문주차장 준공
상태바
고창전통시장 남문주차장 준공
  • 임동갑 기자
  • 승인 2021.05.03 14: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 서남부 지역의 대표 장터인 ‘고창전통시장’에 방문객 편의를 위한 주차장이 새롭게 마련됐다.

 

3일 고창군에 따르면 최근 고창전통시장 남문주차장(63면)이 완공돼 고질적인 주차난 해소에 큰 역할을 담당할 전망이다.

 

앞서 군은 2020년 중소벤처기업부 ‘전통시장 및 상점가 활성화 지원’ 공모사업에 선정돼 총사업비 19억8000만원을 투입해 1889㎡(약 571평) 부지에 주차장을 만들었다.

 

이번 남문주차장 완공으로 고창전통시장 주변에는 동문, 서문 등 모두 194개의 주차면이 확보돼 전통시장 활성화에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고창전통시장의 장날은 3일과 8일. 읍내를 가로지르는 고창천을 사이에 두고 터가 길게 펼쳐진다. 채소전을 비롯해 가축전, 어물전, 잡화전, 과일전 등으로 나눠 열리고 있는 고창장은 한때 전북 서남부 지방의 대표적 장터로 손꼽힐 만큼 규모가 컸다.

 

최근에는 ‘도시재생 뉴딜 사업지’로 선정돼 고창읍성과 동리정사를 연계해 구도심과 전통시장의 활력을 끌어내기 위해 총력전을 펼치고 있다.

 

유기상 고창군수는 “남문주차장 조성으로 주차 불편이 대폭 해소돼 전통시장을 찾는 발걸음도 늘어날 것으로 기대된다”며 “코로나19와 상권변화로 어려움을 겪는 시장 상인들에게 힘이 되고, 지역 경제도 살아나도록 환경을 개선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기획) 김제시, 새만금 중심도시를 넘어 국제 해양 항만 물류 중심도시와 4차 신산업도시로 변화 모색
  • 한전 군산지사, 유관기관 협업 ‘소외계층 빛드림 반찬봉사’
  • 문형남 국가ESG연구원 원장, 모든 조직 ESG경영 도입 주장
  • LX-KEPCO 전문성 제고 위해 감사 업무협약
  • 택배노조 무기한 파업 선언에 전북지역 노노간 이견
  • 문재인 대통령, 한·미 정상회담에서 바이든과 171분 대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