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6-20 00:55 (일)
익산시청 육상부, ‘전국대회’ 메달 휩쓸어
상태바
익산시청 육상부, ‘전국대회’ 메달 휩쓸어
  • 정영안 기자
  • 승인 2021.04.23 14: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익산시청 소속 직장운동경기부 육상부가 제25회 전국실업육상경기선수권대회에 출전해 메달을 휩쓸어 육상 최강팀임을 입증했다.

익산시는 지난 20일부터 22일까지 3일 동안 경북 예천군 예천공설운동장에서 열린 제25회 전국실업육상경기선수권대회에서 익산시청 육상부가 총 7개 메달을 획득하는 쾌거를 달성했다고 밝혔다.

여자 일반부 800m1500m 경기에 출전한 신소망 선수가 금메달을 차지하며 대회 2관왕의 영예를 안았다.

남자부에서는 현재 국가대표인 유규민 선수의 세단뛰기와 김영빈 선수의 멀리뛰기 종목 출전으로 각각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또한 이희영 선수와 정다운 선수의 해머던지기, 신유진 선수의 원반던지기에서 각각 동메달을 획득했다.

특히 신소망 선수는 대회 2관왕을 달성함과 동시에 1500m 경기에서 42848로 대회 신기록을 달성함으로써 익산시 육상부의 저력을 보여줬다.

신유진 선수의 경우 고등학교 졸업 후 처음 출전하는 일반부 경기임에도 불구하고 메달을 따는 등 뛰어난 실력을 보여 유망주로서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운 와중에도 우수한 성적을 거둔 육상 선수단이 자랑스럽다앞으로도 선수들이 제 기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익산=정영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한전 군산지사, 유관기관 협업 ‘소외계층 빛드림 반찬봉사’
  • LX-KEPCO 전문성 제고 위해 감사 업무협약
  • 택배노조 무기한 파업 선언에 전북지역 노노간 이견
  • 문형남 국가ESG연구원 원장, 모든 조직 ESG경영 도입 주장
  • 문재인 대통령, 한·미 정상회담에서 바이든과 171분 대화
  • 정세균 전 총리, 이기흥·유승민 IOC 위원 면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