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5-12 18:08 (수)
배임·횡령 혐의 이상직 의원 오는 26일 구속여부 판가름
상태바
배임·횡령 혐의 이상직 의원 오는 26일 구속여부 판가름
  • 정석현 기자
  • 승인 2021.04.22 2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임·횡령 등의 혐의를 받고 있는 이스타항공 창업주 무소속 이상직 의원에 대한 구속여부가 오는 26일 결정될 것으로 보인다.

22일 전주지법 등에 따르면 이 의원에 대한 영장실질심사가 오는 26일 오전 11시 전주지법 404호에서 열린다. 심사는 김승곤 영장전담판사가 맡는다.

전주지법은 이 의원과 변호인, 검찰에 기일을 통지할 예정이다.
 
구속영장이 발부될 경우 검찰은 체포기간을 포함, 최장 20일 동안 이 의원을 구속할 수 있다.
 
이 의원은 2015년 12월께 이스타항공 그룹 계열사들이 보유한 이스타항공 주식 약 520만주(시가 540억원 상당)를 그룹 내 특정 계열사에 100억여원에 저가 매도함으로써 계열사들에 430억여원 상당의 손해를 입힌 혐의를 받고 있다.

또 2016년부터 2019년까지 이스타항공 그룹 계열사 채권 가치를 임의로 상향하거나 하향 평가하고 채무를 조기에 상환하는 방법으로 계열사에 60억원 상당의 손해를 끼친 혐의도 있다.

이 의원은 자신의 조카이자 이스타항공 재무 담당 간부 A씨에게 이 같은 범행을 지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정석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정세균 총리 사퇴, 본격 대권 경쟁에 뛰어들 듯
  • 이승주 동국대 교수, 성봉물리학상 수상
  • 정세균 전 총리, 퇴임 후 목소리 내기 시작
  • 국산 첫 전투기 KF-21 보라매
  • 새만금 데이터밸리 큰 그림 나온다
  • 어린이날, 붐비는 전주동물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