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9-18 11:18 (토)
회사 돈 14억원 횡령 30대 여성에 실형
상태바
회사 돈 14억원 횡령 30대 여성에 실형
  • 정석현 기자
  • 승인 2021.04.22 2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억여원의 회사 돈을 횡령한 혐의로 기소된 30대 여성에게 실형이 선고됐다.

전주지법 제12형사부(부장판사 이영호)는 22일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등에관한법률위반(횡령) 혐의로 기소된 A씨(32·여)에게 징역 3년6개월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법정 진술과 증거 등을 종합해볼 때 유죄가 인정된다”며 “횡령액, 피해회복이 이뤄지지 않은 점 등에 비춰 실형선고가 불가피하다”고 지적했다.

다만 “피고인이 초범인 점, 피해발생에 대한 피해자의 귀책도 있는 것으로 보이는 점, 범행을 반성하고 있는 점 등을 고려해 형을 정했다”고 판시했다.

A씨는 도내 한 회사 경리로 근무하면서 2018년부터 지난해까지 회사 돈 14억여원을 빼돌린 혐의로 기소됐다.

조사결과 A씨는 빼돌린 돈으로 자동차와 집 등을 구매하는데 사용한 것으로 드러났다.
정석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이마트 전주 덕진구 송천동에 에코시티점 오픈
  • 부영그룹, 가을장마 및 태풍 대비 재해 예방 위해 선제적 대비
  • 2020년 본인부담액상한액 사후환급금 지급 받으세요
  • 헬기 이착륙시 2차 안전사고에 주의하자
  • (칼럼)기미 등 색소 질환, 레이저 피코토닝 시 중요한 것은?
  • 8월 분양, 삼성동 ‘위레벤646’… 도시형생활주택에 한강 조망권까지 누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