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5-07 21:09 (금)
진안군 마령면 농촌중심지 활성화사업 준공
상태바
진안군 마령면 농촌중심지 활성화사업 준공
  • 김태인 기자
  • 승인 2021.04.18 13: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안군은 16일 마령면 마령활력센터와 마령뜰 한마음광장에서 농촌중심지활성화사업 준공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마령면 농촌중심지활성화사업 준공을 축하하기 위해 전춘성 진안군수, 김광수 진안군의회 의장, 이한기 도의원, 정환오 추진위원장, 정건채 남서울대학교 PM단장을 비롯한 지역주민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준공식은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1.5단계를 반영하여 참석인원 100인 미만으로 참석자 전원 발열체크 및 마스크 착용 의무화, 2m 이상 거리두기 등 철저한 기본방역수칙을 준수하여 진행하였으며,
식전행사인 난타공연을 시작으로 정환오 추진위원장의 사업추진 경과보고와 사업추진 공로자들을 위한 전춘성 진안군수의 공로패와 감사패 전달, 테이프 커팅식을 가졌다.
마령면 농촌중심지활성화사업은 지역의 중심공간인 면소재지 기능을 지역특성에 맞게 생활편익, 상업, 문화·복지 등 기초생활서비스 기능을 확충함으로써 지역 주민들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고 지역의 지속적이고 균형적인 발전을 도모하는 사업이다.
진안군 마령면은 농림축산식품부로부터 2015년 선도지구 시범사업 대상지로 선정되어 총사업비 81억원(국비 56억원, 지방비 25억원)을 지원받아 추진했으며 2020년에 시설물을 준공하여 마령면의 기초생활인프라 및 정주기반시설을 확충해 면소재지에 문화·복지·교통서비스 공급기능 향상은 물론 주민들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마령면 농촌중심지활성화사업은 ▲기초생활기반확충으로 마령활력센터, 마령뜰한마음광장, 옛마령장터, 작은목욕탕, 경로당개선 ▲지역경관개선으로 중심지 보행환경정비, 주차장 조성 ▲지역역량강화로 인재육성, 홍보마케팅, 공동체활성화, 주민 프로그램운영 등 지역주민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시행하였다.
전춘성 진안군수는 “마령면 농촌중심지활성화사업이 성공적으로 마무리되어 면소재지의 문화·복지·교통서비스 기능 향상으로 마령면민들의 삶의 질 향상과 정주여건이 개선되는 등 향후 마령면의 발전 가능성이 더욱 더 높아지는 계기가 되었으며, 사업추진을 위해 노력해 주신 정환오 추진위원장을 비롯한 마령면민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유진’을 위한 노래
  • 정세균 총리 사퇴, 본격 대권 경쟁에 뛰어들 듯
  • 정세균 전 총리, 퇴임 후 목소리 내기 시작
  • 세계 e스포츠서포터즈 발기인 대회 및 총회 성대히 마쳐
  • 새만금 데이터밸리 큰 그림 나온다
  • 이승주 동국대 교수, 성봉물리학상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