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5-07 21:09 (금)
모든 진안군민 용담호 물 마신다!
상태바
모든 진안군민 용담호 물 마신다!
  • 김태인 기자
  • 승인 2021.04.18 13: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32억원 투자…25년까지 진안 전지역 광역상수도 공급
용담호 광역상수도 공급량 확대방안 국가수도정비계획 반영

모든 진안군민이 용담호 맑은 물을 마실 수 있게 된다.
전춘성 진안군수는 932억원을 투자해 진안군 전 지역에 용담댐 광역상수도를 공급하는 방안이 환경부에서 10년마다 수립하는 국가수도정비 기본계획안에 반영됐다고 16일 밝혔다.
상수도 사업의 중장기 비전과 방향을 제시하는 수도 정비 계획은 수도법에 따라 세우는 10년 주기 중장기 계획이다. 현재 환경부가 마련중인 2035 국가수도정비기본계획은 고시·공고 절차를 거쳐 오는 6월 최종 확정된다.
군은 전 군민 광역상수도 공급을 위해 지난 1월부터 행정력을 집중해왔다. 전춘성 군수와 관련 국과장은 물론 담당자들이 총리실, 국회, 환경부를 수차례 방문해 필요성과 주민불편의 심각성을 설명하고 해결방안 마련을 촉구했다. 
군민들도 용담댐 물 제몫 찾기에 가세했다. 진안군 6개 사회단체는 지난 3월 22일 세계 물의 날 행사에서 광역상수도 확대 공급을 위한 결의대회를 갖고 군민 모두 용담댐의 물을 식수로 쓸 수 있도록 광역상수도 확대를 강하게 촉구했다.
진안군 애향운동본부 주관으로 이어진 주민 서명 운동에도 5,450명이 동참하며 용담댐 물 공급을 갈망하는 지역 분위기가 중앙부처에 잘 전달됐다는 평가다.
2035 국가수도정비계획안을 보면 - 삼락, 대불정수장 공급지역인 안천면, 동향면, 주천면 지역은 국가수도정비기본계획에 반영함으로써 총사업비 852억원을 투자해 정수장 확장 및 관로매설 등을 통해 2025년까지 용담댐 광역상수도를 공급할 계획이며,- 건설된지 10년밖에 되지않아 당장 시설폐지가 어려운 월운정수장은 총사업비 80억원을 투자해 2025년까지 진안배수지~월운정수장 간 비상공급망 구축사업을 통해 백운면, 성수면, 마령면 지역까지 용담댐 용수를 공급할 계획이다.
 - 또한, 월운정수장을 활용해 가뭄, 단수사고, 한파로 인한 물사용량 급증 등 비상시에 안정적으로 용수를 공급 할 수 있는 기반까지 동시에 마련할 수 있게 됐다.
이번 국가수도정비계획 반영으로 그동안 수량 부족, 수질오염, 소규모 급수시설 이용 등 진안군민이 겪고 있는 불편 사항을 일거에 해결할 수 있게 됐다.
전춘성 진안군수는 “이번 성과는 전 군민이 마음을 모으고 힘을 합쳐 이뤄낸 정말 의미있고 값진 성과”라며 “2025년까지 전 군민에게 광역상수도가 차질없이 공급될 수 있도록 사업 추진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유진’을 위한 노래
  • 정세균 총리 사퇴, 본격 대권 경쟁에 뛰어들 듯
  • 정세균 전 총리, 퇴임 후 목소리 내기 시작
  • 세계 e스포츠서포터즈 발기인 대회 및 총회 성대히 마쳐
  • 새만금 데이터밸리 큰 그림 나온다
  • 이승주 동국대 교수, 성봉물리학상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