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5-12 18:08 (수)
정읍교육지원청 ‘4차 산업 체험문화 공간’ 개장
상태바
정읍교육지원청 ‘4차 산업 체험문화 공간’ 개장
  • 김진엽 기자
  • 승인 2021.04.16 12: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교육청 15억 지원…학생복지회관 3층에 드론·AR&VR 체험시설 구축

정읍교육지원청(교육장 김수봉)4차 산업혁명 시대에 부응할 인재 양성을 위해 다양한 체험이 가능한 ‘4차 산업 체험문화 공간을 개장했다.

정읍학생복지회관 3층에 자리한 ‘4차 산업 체험문화 공간은 연면적 424.7규모로 조성됐으며, 전라북도교육청에서 15억원의 예산을 지원해 시설을 구축했다.

특히, 정읍시는 청소년들이 스스로 진로탐색 능력을 키우고 자신의 꿈을 마음껏 펼칠 수 있는 희망의 창작소가 될 수 있도록 9000만원의 운영비를 지원했다.

이곳에는 4차 산업혁명의 핵심 분야인 드론 놀이터와 가상현실, 증강현실을 경험할 수 있는 AR&VR 체험시설이 갖춰져 있다.

또한 스마트패드와 노트북을 활용한 코딩실습과 수학의 흥미를 길러 주는 보드 게임형 수학체험 등 학교 교육과정과 연계한 다양한 프로그램이 준비되어 있다.

이용 대상은 초등학교 3학년부터 중학교 3학년을 중점적으로 권장하고 있으며, 유치원부터 초등학교 2학년 학생은 선택적으로 참여할 수 있다.

방과 후에는 고등학생과 교직원을 대상으로 동아리 활동을 지원한다. 방학 기간에는 학생과 일반인을 대상으로 체험활동도 진행할 계획이다.

유진섭 시장은 “4차 산업 체험문화 공간이 청소년의 재능을 발견하고 다양한 아이디어를 쳐 나가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앞으로도 정읍의 미래인 청소년을 위한 공간을 마련하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읍=김진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정세균 총리 사퇴, 본격 대권 경쟁에 뛰어들 듯
  • 이승주 동국대 교수, 성봉물리학상 수상
  • 정세균 전 총리, 퇴임 후 목소리 내기 시작
  • 국산 첫 전투기 KF-21 보라매
  • 새만금 데이터밸리 큰 그림 나온다
  • 어린이날, 붐비는 전주동물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