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5-10 13:23 (월)
정읍시, 2021년 국가 암 검진 적극 수검 당부
상태바
정읍시, 2021년 국가 암 검진 적극 수검 당부
  • 김진엽 기자
  • 승인 2021.04.14 23: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시가 암을 조기에 발견해 치료율을 높이고 건강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국가 암 검진과 암 환자 의료비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시에 따르면 올해 무료 국가 암 검진대상자는 홀수년도 출생자로 건강보험 하위 50% 대상자다.

국가 암 검진 대상자는 국민건강보험공단에서 매년 개별 통보한다. 검진은 건강검진기관으로 지정받은 의료기관이면 전국 어디에서든 무료로 받을 수 있다.

위암·간암(발생 위험군유방암은 40세 이상, 자궁경부암은 20세 이상 여성, 대장암은 50세 이상, 폐암은 54~74세 중 고위험자(간경변증, B형간염 항원 양성 등)가 해당된다.

특히, 대장암 검진은 50세 이상이면 매년 검진 대상이다. 보건소·보건지소 ·보건진료소에 비치된 분변 통을 이용해 검진 의료기관에 제출하면 된다.

국가 암 검진을 통해 6대 암(위암, 간암, 유방암, 자궁경부암, 대장암, 폐암)으로 확진된 경우 건강보험 가입자와 의료급여 수급권자는 암 치료비 일부를 지원받을 수 있다.

건강보험 가입자(20211월 건강보험료 기준 직장 103000원 미만, 지역 97000원 미)는 연간 최대 200만원, 의료급여 수급권자는 연간 최대 220만원까지 지원된다.

시는 검진 안내문 우편발송과 1:1 전화안내, 문자서비스, 시내버스 등을 활용해 국가 암 검진 홍보를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국가 암 검진 사업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정읍시보건소 건강증진과 건강생활팀(539-6104/ 6101)으로 문의하면 된다.

서정을 건강증진과장은 사망 원인 1위로 꼽히는 암은 조기에 발견해 치료하면 90% 이상 치가 가능하다소중한 건강을 지키기 위해 시기를 놓치지 말고 국가 암 검진을 꼭 받아 달라고 당부했다. 정읍=김진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정세균 총리 사퇴, 본격 대권 경쟁에 뛰어들 듯
  • 정세균 전 총리, 퇴임 후 목소리 내기 시작
  • 이승주 동국대 교수, 성봉물리학상 수상
  • 국산 첫 전투기 KF-21 보라매
  • 새만금 데이터밸리 큰 그림 나온다
  • 어린이날, 붐비는 전주동물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