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9-26 22:12 (일)
내부정보 활용해 완주 삼봉지구 투기 LH 직원 검찰 송치
상태바
내부정보 활용해 완주 삼봉지구 투기 LH 직원 검찰 송치
  • 전광훈 기자
  • 승인 2021.04.14 16: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부 정보를 활용해 택지개발 지구 인근 땅을 사들인 한국토지주택공사(LH) 전북본부 직원이 검찰에 넘겨졌다.

전북경찰청 부동산투기사범특별수사대는 부패방지 및 국민권익위원회의 설치와 운영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LH 전북본부 직원 A씨를 검찰에 구속 송치했다고 14일 밝혔다.

이와 함께 A씨가 사들인 해당 토지에 대해 기소 전 몰수보전을 법원에 신청했다.

A씨는 부동산 투기 의혹으로  LH 직원 가운데 처음으로 구속된 인물이다. 

그는 2015년 3월 아내와 지인 등 명의로 LH 주관 택지개발지인 완주 삼봉지구 인근 땅 809㎡를 구입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전북본부에서 완주삼봉 공공주택사업 인허가 및 설계 업무 등을 담당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전광훈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이마트 전주 덕진구 송천동에 에코시티점 오픈
  • 2020년 본인부담액상한액 사후환급금 지급 받으세요
  • (칼럼)기미 등 색소 질환, 레이저 피코토닝 시 중요한 것은?
  • 심장 초음파 검사 건강보험 급여 확대
  • 헬기 이착륙시 2차 안전사고에 주의하자
  • 라피아노 등 전성시대 맞은 ‘프리미엄 브랜드’ 타운홈 단지 시장 주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