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7-30 15:50 (금)
“신규 산단 조성·통합 폐수처리시설 설치방안 마련 촉구”
상태바
“신규 산단 조성·통합 폐수처리시설 설치방안 마련 촉구”
  • 김태인 기자
  • 승인 2021.04.13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안군의회 이우규 의원, 제2차 본회의 군정 질의

진안군의회 이우규 의원은 13일 제268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 군정질의를 통해 “진안군 신규 산업단지 조성 및 통합 폐수처리시설 설치방안 마련”을 촉구했다.
진안군은 1989년 연장 산업단지를 시작으로 2003년 제2연장 산업단지, 2010년 홍삼한방 산업단지를 조성·분양하였으며 80여개의 기업에서 600여명에게 일자리를 제공하고 있다. 
이우규 의원은 “3곳의 산업단지 모두 분양률 100%를 달성하였으며, 특히 제2연장 산업단지는 141%의 입주율을 보이는 등 포화상태에 이르렀다.”며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역할을 하고 있는 신규 산업단지 조성에 너무 안일하게 대처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또한 이 의원은 “진안군은 금강수계 지역과, 섬진강 수계가 교차하는 지역으로 폐수방류와 관련하여 기업입지에 제약이 많은 지역이다. 기업들이 신규투자를 하고 싶어도 신규산업용지와 공공폐수처리시설 등 안정적인 기업운영을 할 수 있는 여건이 마련되어 있지 않아 투자에 걸림돌이 되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우규 의원은 기업유치를 위한 신규 산업단지 조성과 산업단지 폐수를 연계처리 할 수 있는 폐수종말처리시설 설치에 대해 물으며 “진안군의 적극적인 기업유치 노력을 통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준비하고, 군민에게 양질의 일자리 제공과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기를 바란다.”며 질문을 마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신천지자원봉사단 전주지부, '방역·벽화봉사' 전개
  • 정세균 예비후보, 부·울·경 조직 발대식 열며 지지세 전국 확산
  • 전북지역 4개 시·군 2단계 격상
  • ‘위기를 기회로’... (유)급식연합, 맞춤형 식단 제공으로 코로나19 극복
  • 전주현대옥, 세상에 없던 디저트 콩나물아이스크림 인기리 판매
  • 전북 연고 여권 대선 후보 4명 지지율 관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