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5-07 21:09 (금)
장수군, 지적재조사 사업지구 확정
상태바
장수군, 지적재조사 사업지구 확정
  • 이재엽 기자
  • 승인 2021.04.04 13: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수군은 전라북도 지적재조사 위원회 심의를 거쳐 산서동화1지구 등을 지적재조사 사업지구로 최종 확정했다고 2일 밝혔다.
지적재조사 사업은 토지의 실제현황과 일치하지 않는 지적공부의 등록사항을 바로잡는 장기 국가사업으로 2030년까지 단계적으로 추진된다.
올해 확정된 사업지구는 산서동화1·2지구, 학선지구, 노단1·2지구로 총 5개 지구이며, 지적재조사측량, 경계조정 및 확정, 사업완료 및 지적공부정리, 조정금 정산 등 후속절차를 거쳐 내년 말에 사업을 완료할 계획이다.
주성덕 민원과장은 “지적재조사 사업을 통해 우리군의 지적불부합지가 크게 해소됨은 물론 토지의 이용가치가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지적재조사 사업이 원활히 추진되기 위해서 토지소유자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유진’을 위한 노래
  • 정세균 총리 사퇴, 본격 대권 경쟁에 뛰어들 듯
  • 정세균 전 총리, 퇴임 후 목소리 내기 시작
  • 세계 e스포츠서포터즈 발기인 대회 및 총회 성대히 마쳐
  • 새만금 데이터밸리 큰 그림 나온다
  • 이승주 동국대 교수, 성봉물리학상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