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6-20 00:55 (일)
전북펜싱, 전국대회서 두각... 금1 등 메달 대거 수확
상태바
전북펜싱, 전국대회서 두각... 금1 등 메달 대거 수확
  • 정석현 기자
  • 승인 2021.03.23 1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 펜싱 선수들이 전국대회에서 메달을 대거 수확했다.

23일 전북체육회에 따르면 최근 강원도 양구문화체육관에서 열린 제33회 한국중고펜싱연맹회장배 전국남녀중고펜싱선수권대회에서 전북은 금메달 1개와 은메달 1개, 동메달 4개 등 총 6개의 메달을 목에 걸었다.

이리여고 펜싱부는 에페 단체전 결승에서 만난 향남고를 45대36으로 승리, 전북 펜싱의 위상을 드높였다.

익산지원중은 여중 사브르 단체전에서 구운중을 만나 결전을 펼쳤지만 안타깝게 2점차로 패해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이밖에도 개인전에 나선 김민겸(이리여고)과 유승범(황등성일고), 서지수(익산지원중)는 값진 동메달을 차지했고, 이리북중은 에페 단체전에서 동메달을 추가했다.

전북펜싱협회 윤길우 회장은 “꿈나무 육성과 우수 선수 발굴하는 데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며 “전북 펜싱이 발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석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한전 군산지사, 유관기관 협업 ‘소외계층 빛드림 반찬봉사’
  • LX-KEPCO 전문성 제고 위해 감사 업무협약
  • 택배노조 무기한 파업 선언에 전북지역 노노간 이견
  • 문형남 국가ESG연구원 원장, 모든 조직 ESG경영 도입 주장
  • 문재인 대통령, 한·미 정상회담에서 바이든과 171분 대화
  • 정세균 전 총리, 이기흥·유승민 IOC 위원 면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