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6-20 00:55 (일)
2023 아태마스터스 성공위해 시·군 체육회 사무국장 한자리
상태바
2023 아태마스터스 성공위해 시·군 체육회 사무국장 한자리
  • 정석현 기자
  • 승인 2021.03.23 1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부터 전국 시도 체육회·중앙종목단체 순회간담회 예정

 

도내 14개 시군 체육회 사무국장들이 2023 전북 아태마스터스대회 성공개최를 위해 한자리에 뭉쳤다.

대회 조직위(위원장 송하진)는 23일 시군체육회 사무국장들과 간담회를 갖고 대회성공을 위한 다양한 의견을 교환했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조직위의 대회유치 추진경과 대회이념과 정신·지역경제 파급효과 등의 배경 설명에 이어 대회 참가자 등록비 납부, 대회운영 부담금 시군 소통, 도내 종목별 쿼터제 모집, 시군 종목별 경기장 배정, 대회 홍보지원 등에 대한 논의가 이뤄졌다.

간담회에 참석한 사무국장들은 “도내 안방에서 개최되는 대회 성공을 위해 각 지역 내 체육과 문화, 그리고 관광 인프라를 적극 활용하겠다”고 입을 모았다.

조직위 이강오 사무총장은 “지역의 특성과 인프라를 접목한 짜임새 있는 지역축제 분위기를 이어나가자”고 말했다.

한편 조직위에서는 4월 한 달 동안 전국 16개 시도 체육회와 중앙종목단체를 직접 방문하는 순회 간담회를 통해 대회를 적극 홍보하는 한편, 지역별 국내선수 모집에 따른 협조를 요청할 계획이다.
정석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한전 군산지사, 유관기관 협업 ‘소외계층 빛드림 반찬봉사’
  • LX-KEPCO 전문성 제고 위해 감사 업무협약
  • 택배노조 무기한 파업 선언에 전북지역 노노간 이견
  • 문형남 국가ESG연구원 원장, 모든 조직 ESG경영 도입 주장
  • 문재인 대통령, 한·미 정상회담에서 바이든과 171분 대화
  • 정세균 전 총리, 이기흥·유승민 IOC 위원 면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