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5-10 10:00 (월)
부안군, 가축전염병 대비 선제적 방역대책 시행
상태바
부안군, 가축전염병 대비 선제적 방역대책 시행
  • 이헌치 기자
  • 승인 2021.03.19 0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안군은 관내 축산농가의 주요 가축전염병 사전예방을 위한 방역약품 공급 및 가축 예방접종 등 가축방역대책을 수립 추진한다.

 군은 방역대책의 일환으로 올해 가축방역약품 등 지원 사업비 7억 9천여 만원을 확보 축종별 가축방역협의회를 통해 선정된 소 설사병, 돼지일본뇌염, 뉴캣슬병 등 가축백신과 예방약품 44종을 적기에 공급하여 가축질병 사전예방에 총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선정된 예방약품들은 생산자단체와 관내 담당지역 공수의사와 통해 사육규모, 질병 발생이력 등 여건을 고려하여 우선 지원대상 농가부터 순차적으로 공급될 예정이다.

 아울러, 가축방역약품 지원과 더불어 오는 22일부터 5월 1일까지 구제역 일제 예방접종을 실시한다.
 접종대상은 소?돼지 등 우제류 45천두로, 소 50두 미만 사육농가 및 염소농가는 관내 공수의사를 동원하여 접종을 지원하며, 그 외 소 50두 이상의 전업농과 양돈농가는 농가별 자가접종을 실시할 계획이다.

권익현 군수는 “축산농가를 대상으로 약품공급과 예방접종을 적기에 추진하여 가축질병 근절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3월말까지 특별방역대책기간이 연장된 만큼 상황이 종료될 때까지 주기적인 농장소독과 방역수칙 준수에 각별히 신경써달라”고 강조하였다.

부안=이헌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정세균 총리 사퇴, 본격 대권 경쟁에 뛰어들 듯
  • 정세균 전 총리, 퇴임 후 목소리 내기 시작
  • 이승주 동국대 교수, 성봉물리학상 수상
  • 국산 첫 전투기 KF-21 보라매
  • 새만금 데이터밸리 큰 그림 나온다
  • 어린이날, 붐비는 전주동물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