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7-30 03:38 (금)
무주군 활력 되찾기 나서
상태바
무주군 활력 되찾기 나서
  • 한용성 기자
  • 승인 2021.03.01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각 분야 전문가 초빙 농촌건축아카데미 개최


무주군은 지난 26일 군청 대회의실에서 농촌건축 아카데미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무주군이 주최 · 주관하고 (사)한국농촌건축학회가 후원한 이날 행사는 지역 활력을 되찾을 계기를 찾는다는 취지에서 마련된 것으로,  

이 자리에는 황인홍 무주군수와 윤동진 농림축산식품부 국장을 비롯한 발제 · 토론자 등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최소 인원만 참석했다. 현장은 줌으로 연결해 온라인 생중계해 호응을 얻었다.   

황인홍 무주군수는 “오늘 이 자리는 지역자원을 활용한 무주군 성장 동력을 마련하는 기회가 될 거라는 점에서 기대가 크다”라며 “무주형 뉴딜 전략팀을 구성 · 운영하는 등 우리지역에 적합한 정책을 발굴하기 위해 기울이고 있는 노력의 결실이 이 시간을 통해 배가되기를 바란다”라고 전했다.   
   
이 자리에서는 무주군 도시재생센터 김혜천 센터장이 “무주형 뉴딜과 무주 지역개발 방향”을 주제로 기조강연을 펼친 후 국가균형발전위원회 변경화 지역활력담당관이 “지역균형 뉴딜과 우리의 과제”를 발표했으며, 기용건축 건축사사무소 김병옥 대표는 “무주의 건축자산, 정기용 건축”을, 전라북도 관광총괄과 민동규 전문위원은 “지역관광과 콘텐츠 발굴”에 관한 내용을 공유했다. 

동명대학교 건축학과 김홍기 교수는 해외사례로 “온천마을에서 마을경영을 배우다”란 주제를 발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어진 종합토론에서는 강동대학교 건축학과 김승근 교수를 좌장으로 영남대학교 건축학부 도현학 교수, 무주군 마을공동체지원센터 최일섭 센터장, 한국농어촌공사 서인국 지역개발부장, 한국지방행정연구원 지역정보센터 전성만 센터장, 청주대학교 건축학과 이창우 교수 등이 패널로 참여해 ‘농촌건축을 통한 공간 조성과 마을경영’ 등에 관한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토론자로 참여했던 무주군 마을공동체 지원센터 최일섭 센터장은 “무주의 자원과 자산을 발 굴하고 재해석 · 활용할 수 있는 방안들을 함께 고민할 수 있었던 계기, 전문가들로부터 자문을 들을 수 있었던 기회가 됐다는 점에서 굉장히 긍정적으로 생각을 한다”라며 “무주가 하루빨리 침체를 극복하고 활력을 충전하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한편, 무주군은 정부가 코로나19 이후 경기회복을 위해 한국판 뉴딜정책을 추진하기로 한 것에 발맞춰 지난해 12월 무주형 뉴딜 전략팀을 발족시켰다. 무주군은 △태권시티 완성, △인구감소 및 저출산 등 지역이 당면한 문제들을 디지털 뉴딜과 그린 뉴딜, 안전망 강화에 기반을 두고 풀어나가겠다는 방침을 세운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신천지자원봉사단 전주지부, '방역·벽화봉사' 전개
  • 정세균 예비후보, 부·울·경 조직 발대식 열며 지지세 전국 확산
  • 전북지역 4개 시·군 2단계 격상
  • 전주현대옥, 세상에 없던 디저트 콩나물아이스크림 인기리 판매
  • 전북 연고 여권 대선 후보 4명 지지율 관심
  • “반려동물 등록·변경사항 신고하세요”